[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박신혜,한보배,박지아/사진제공=SBS ‘닥터스’ 방송화면

박신혜,한보배,박지아/사진제공=SBS ‘닥터스’ 방송화면

박신혜,한보배,박지아/사진제공=SBS ‘닥터스’ 방송화면

‘닥터스’ 박신혜가 계모와 마주쳤다.

5일 방송된 SBS ‘닥터스'(연출 오충환, 극본 하명희)에서는 유혜정(박신혜)이 병원에서 계모 이가진(박지아)을 만나는 모습이 방송됐다.

유혜정의 계모 이가진은 진료를 받으러 유혜정의 진료실에 들어왔지만, 곧 유혜정이 자신의 딸이라는 사실을 깨닫고 못마땅한 시선으로 그녀를 바라봤다.

유혜정이 “수술 못하겠다”라고 말하자, 계모는 “네가 수술을 하든 못하든 나는 이 병원에 있을 거야”라며 “병원에 아는 사람 하나 있으면 얼마나 편한데. 잘난 의사 딸 두고 왜 내가 다른 병원 가서 고생을 해”라며 쏘아붙였다. 이에 유혜정은 “인간은 역시 달라지지 않는군요”라며 독설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