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함부로 배우하게’ 박잎선 / 사진제공=’함부로 배우하게’

‘함부로 배우하게’ 박잎선 / 사진제공=’함부로 배우하게’

‘함부로 배우하게’ 박잎선 / 사진제공=’함부로 배우하게’

박잎선이 ‘함부로 배우하게’에서 세상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개인기를 펼쳐 촬영장을 발칵 뒤집었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iHQ K STAR 예능 프로그램 ‘함부로 배우하게’에선 지난 첫 방송에 이어 배우로 거듭나기 위해 모인 7명의 스타들의 모의 오디션 현장이 이어진다.

박잎선은 첫 번째 멘토로 나선 배우 김수로와 연기 선생님 안혁모 앞에서 “잘하는 것이 출산과 밥”이기에 준비했다며 난데없이 축구공을 배 안에 넣고 임산부 요가를 펼치기 시작했다. 그녀의 차분한 목소리와는 상반된 요상한 요가 자세를 본 출연진들은 새어나오는 웃음을 참지 못했고 신봉선은 “개인기의 새로운 장이다”라며 감탄, 허경환은 “실제로 있는 거야?”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주변의 반응에도 불구하고 박잎선은 진지한 모습으로 임산부 요가에 집중했고 마지막 자세를 위해 바닥에 눕기까지 했다. 하지만 마지막 자세를 본 모든 출연진들은 결국 참았던 웃음을 폭발, 급기야 자리에서 일어서고 등을 돌리는 등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실제로 박잎선은 개인기 연마를 위해 출산한 후배에게 재교육까지 받고 왔다는 후문이다. 촬영장을 폭소와 민망의 도가니로 만들었던 임산부 요가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더하고 있다.

‘함부로 배우하게’는 연기와 예능 아이템을 접목시킨 친숙하고 참신한 예능 버라이어티 쇼다. 개그맨 허경환, 개그우먼 신봉선, 피에스타 차오루, 갓세븐 뱀뱀, 웹툰 작가 박태준, 방송인 박잎선, 인테리어 회사 대표 장영민이 출연한다.

박잎선이 선보인 임산부 요가의 정체는 오는 2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되는 iHQ K STAR 예능프로그램 ‘함부로 배우하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