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비정상회담

비정상회담

유시민 작가가 말솜씨와 PR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PR시대’를 주제로 유시민과 함께 얘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유시민은 “나 자신을 PR하는 게 어려운 나, 비정상인가요”라는 안건을 상정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MC들은 “자기 PR을 잘 하시는 편이시지 않냐. 말씀을 너무 잘하시니까”라고 되물었다.

이에 캐나다 출신 기욤 패트리는 “잘하셨으면 3번 떨어지진 않으셨지 않냐”라고 돌직구를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시민은 “꼭 잘한다고 말하긴 그렇다. 말 잘한다고 다 진실한 건 아니니까”라고 소신을 밝혔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JTBC ‘비정상회담’ 방송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