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8 (2)

0828 (2)

[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배우 온주완과 개그맨 허경환의 실제 키가 밝혀졌다.

28일 방송되는 MBC ‘신동엽 김구라의 세바퀴’에는 장도연-이연-김혜진(배구선수)-허경환-쇼리-딘딘-이정-조세호가 출연해 키 큰 여자, 키 작은 남자의 입장을 대변한다.

토크 주제가 키인 만큼 허경환은 MC 온주완에게 키를 물었고, 온주완은 “나는 딱 180cm다”라며 본인의 키를 고백했다. 이에 김구라는 “178cm까지 의심된다”며 돌직구를 날렸고, 신동엽은 “배구선수 김혜진도 180cm이니 키를 한 번 재보자”라고 말해 온주완을 곤경에 빠트렸다. 김혜진이 더 클 것 같다는 모두의 의심 속에, 결국 온주완은 신발까지 벗고 키를 재게 되었다.

또한 초반부터 170.3cm라고 우겼던 허경환은 가위바위보에 져서 키 측정기로 키를 재게 되었고, 측정 결과에 스튜디오는 초토화 되었다고.

아담한 남자들의 불꽃 튀는 예능감이 폭발한 ‘신동엽 김구라의 세바퀴’는 오늘(2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MB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