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삼시세끼

삼시세끼

‘삼시세끼’ 옥택연이 마지막 게스트로 박신혜가 등장할 것을 예상했다.

2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에서는 옥순봉을 다시 찾아온 박신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옥택연은 “여러가지 수를 생각해봤다”라며 여러 가지 예상을 늘어놨다. 옥택연은 첫 번째로 첫 게스트인 박신혜가 등장, 두 번째로 ‘삼시세끼 어촌편’의 차승원이 와 바통터치를 하는 것, 세 번째는 이서진이 좋아하는 걸그룹 출연, 마지막으로 옥순봉 삼형제이 어머니가 출연하는 것이었다.

이에 나영석PD는 “시간이 많은가 봐요”라고 말했고, 옥택연은 “시간 절대 안 남는다”라며 멋쩍은 듯 말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tvN ‘삼시세끼 정선편’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