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JUN_HYO_SEONG

JUN_HYO_SEONG

전효성이 여성의 속옷을 훔치는 변태 도둑에게 강력한 한 방을 선사했다.

27일 공개된 케이블채널 OCN ‘처용2’의 번외 에피소드‘나영이 왔처용’에서 전효성은 변태 도둑을 기절시키고 통쾌하게 응징했다.

어두운 밤, 인기척 하나 없는 집에 침입한 도둑은 한 여성의 옷장을 뒤져 속옷을 직접 입어보는 등의 변태 행위를 즐겼다. 그러나 곧 이상한 웃음 소리와 정체를 알 수 없는 기묘한 소리에 긴장한 도둑이 침대 아래를 보는 순간 전효성은 신들린 귀신으로 변신해 눈을 뒤집은 모습으로 그 앞에 나타났다.

눈알 흰자만 보이는 전효성의 무시무시한 비주얼을 보고 기절해 버린 도둑을 향해 전효성은 “허약해 빠져가지고. 감옥에 가서도 지도 좀 그릴 거다”라며 시크한 대사를 날려 유쾌한 웃음을 안겼다.

주변의 나쁜 사람들에게 통쾌한 한 방을 먹이는 코믹 호러 복수극 ‘나영이 왔처용’은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 네이버를 통해 공개된다.

‘처용2’ 본편은 일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TS엔터테인먼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