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수, 성형 수술 한달 후기
"만족도? 아직까진…"
"붓기 80% 정도 빠졌다"
사진=유튜브 '김기수'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김기수' 영상 캡처.

개그맨 김기수가 성형 수술 한 달 후 후기를 전했다.

지난 2일 김기수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김기수'에는 '성형수술 한달후기) 코수술과 안면윤곽을 한꺼번에 하고 한달후…'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김기수는 영상에 앞서 "성형을 부추킬 의도는 전혀 없다. 다만 수술을 결심하고 계신 분들이 참고 영상으로 봐주셨음 좋겠다"고 설명했다.

김기수는 "내가 수술한 건 코 수술, 안면 윤곽"이라고 밝혔다. 코부터 언박싱을 하겠다는 김기수는 "80% 정도 큰 붓기는 빠졌다"며 "코 수술을 예전부터 너무 하고 싶어서 고민을 많이 했다. 즉각적인 효과를 보는 게 필러라 계속 맞다보니 이건 아니다 싶어 다 녹이고 수술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코 수술에서 가장 중요한 건 앞모습에서 코가 정돈되어 있다, 곱다고 느껴야 한다"며 "옆에서 봤을 때도 예쁜데 앞에서 봐도 예뻐서 만족"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김기수'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김기수' 영상 캡처.

붓기를 빼기 위해 매일 산책했다는 김기수는 "10일차에 땡김이를 떼고 미용실에서 머리를 감았다. 내 모습이 아니라 너무 잘생겨졌더라. 사진 찍고나서 나 같지가 않았다. 김기수가 아닐 것 같은데 걱정하던 시즌이었다"고 말했다.

눈 성형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김기수는 "코 필러를 너무 심하게 맞아서 넙데데하게 번졌다. 눈 자체가 흐리멍텅해 보였다. 코 수술하고 나서 콧대를 잡아버리니까 눈이 쌍꺼풀 수술한 것처럼 딱 잡혀서 선명해졌다"고 밝혔다.

완벽하게 얼굴을 공개한 김기수는 "안면 윤곽은 3~4달 되면 더 예뻐진다더라. 아직까지는 모르겠는데 넉달 정도 지나서 붓기가 빠지면 만족할 것 같다"고 말했다.

붓기가 덜 빠진 듯 하다는 질문에 김기수는 "안면윤곽은 나이가 들수록 회복 속도가 더디다"고 말했다. 이어 김기수는 "이곳저곳 잡지식을 가지고 가셔서 의사 선생님 떠보지 말아라. 상담할 때는 의사 선생님 말을 전적으로 믿어라. 사람마다 얼굴형이 다르다"고 강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