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캡처

개그맨 정형돈의 아내 한유라가 일상의 소소한 순간을 공유했다.

한유라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영상을 올렸다. 흥이 절로 나는 신나는 배경음악을 틀어놓고 어딘가로 이동 중인 듯한 자동차 안의 모습. 해당 자동차는 약 1억 원대의 외제차 브랜드 SUV다. 영상에는 조수석의 모습만 보여 한유라가 어디로 이동 중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유라는 방송작가 출신으로 2009년 개그맨 정형돈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최근 자신이 운영하던 성북동 카페를 폐업한다고 밝히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