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화 아들 지상 언급 /사진=JTBC

전인화 아들 지상 언급 /사진=JTBC

전인화, 유동근 부부의 아들 가수 지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7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지상의 이름이 올랐다. 이는 전날 '아는 형님'에 출연한 전인화가 아들 지상을 언급했기 때문이다.

전인화는 "아들이 '슈퍼밴드'에 나갈 때 아무도 몰랐다. 주변에서 아들이 TV에 나온다고 해서 무대를 가슴 졸이며 봤다. 끝까지 이야기를 안했다"고 설명했다.
전인화 아들 지상 누구…'슈퍼밴드'서 넬 극찬→미스틱과 전속계약

이어 "3라운드 붙고 나서 기사가 났는데 이후로 부담감 때문에 위축이 된 것 같았다. 아들은 부모의 그늘을 벗어나기 위해 가수를 선택한 것 같다"고 전했다.

전인화의 아들 지상은 2019년 4월 방송된 JTBC '슈퍼밴드'에 보컬리스트로 본선 4라운드까지 진출하면서 실력을 인정받으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받았다.

당초 유동근·전인화 부부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숨긴 채 출연했지만 프로그램 방영 도중 이러한 사실이 알려져 더욱 관심을 모았다.
전인화 아들 지상 누구…'슈퍼밴드'서 넬 극찬→미스틱과 전속계약

방송 이후 그는 미스틱스토리와 전속계약을 맺고 '혼라이프 만족 프로젝트-혼족어플'에 출연하기도 했다.

유동근, 전인화는 1989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유지상과 딸,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