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목요웹툰 '연애혁명' 공주영, 박지훈 / 사진=네이버 '연애혁명' 만화 캡처, 텐아시아DB

네이버 목요웹툰 '연애혁명' 공주영, 박지훈 / 사진=네이버 '연애혁명' 만화 캡처, 텐아시아DB

가수 박지훈이 웹툰 원작의 드라마 '연애혁명'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하면서 캐릭터 공주영과의 싱크로율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지훈은 카카오M은 디지털 오리지널 드라마 '연애혁명'의 달콤한 순정파 공주영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박지훈은 지난해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으로 안정적인 연기력을 뽐냈다.

'연애혁명'(232작가)은 네이버 인기 목요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까칠한 정보고 여신 왕자림에게 한눈에 반한 애교많고 사랑스러운 ‘공주영’ 커플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10대들의 연애와 우정, 꿈 등 그들만의 좌충우돌을 담아낸 신개념 개그 로맨스다. 모바일 최적화 디지털콘텐츠 제작을 본격화하고 있는 카카오M이 선보이는 디지털 숏폼 드라마로 총 30화, 각 20분 내외로 제작된다.

박지훈이 맡은 공주영은 애교, 의리, 성격, 춤, 노래, 외모까지 모두 갖춘 17세 고등학생으로, 한눈에 반한 왕자림을 향한 끝없는 사랑을 표현하는 직진 사랑꾼이다. 공주영의 하루는 왕자림으로 시작해 왕자림으로 끝날 정도로 근래 어디서도 보기 힘든 역대급 순정남. 사랑 앞에서는 한없이 부드럽다가도, 친구들에게 어려운 일이 생기면 어른스럽고 듬직한 모습을 보여주는 반전 매력의 소유자다.
네이버 목요웹툰 '연애혁명' 공주영, 박지훈 / 사진=네이버 '연애혁명' 만화 캡처, 박지훈 SNS

네이버 목요웹툰 '연애혁명' 공주영, 박지훈 / 사진=네이버 '연애혁명' 만화 캡처, 박지훈 SNS

박지훈의 캐스팅 논의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박지훈의 이름과 '연애혁명'은 포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했다. 공주영과 박지훈의 놀라운 싱크로율 때문. 뽀얀 얼굴에 큰 눈. 귀여운 소년의 이미지를 가진 박지훈은 웹툰 속 공주영을 떠올리게 한다. '공주영과 싱크로율 200%'라며 화제를 낳은만큼, 박지훈이 선보일 '공주영'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연애혁명'은 6월중 촬영을 시작해, 올 하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