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오늘(8일) 데뷔 8주년
멤버들, SNS 통해 감사 인사
"엑소엘 사랑한다"
/사진=엑소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엑소 공식 인스타그램

그룹 엑소가 오늘(8일) 데뷔 8주년을 맞았다. 이를 기념해 멤버들은 SNS를 통해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리더 수호는 이날 자신의 SNS 계정에 손글씨로 적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8년 동안 고마워 EXO-L"이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

백현도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우리의 청춘 시대는 엑소엘이라고 부른다! 엑소엘 사랑한다! 고마워. 엑소엘 너무 보고 싶다...오랜만에 보고 싶어"라는 글을 남기며 팬들을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사진=수호 인스타그램

/사진=수호 인스타그램

찬열과 카이는 데뷔 당시의 사진을 올리며 8주년을 자축했다. 찬열은 "이땐 알았을까"라는 글을 올리며 감회가 새로운 듯했다. 이에 배우 정경호는 "난 알았어"라는 답글을 남기며 8주년을 축하했다.

세훈도 8주년을 기념해 자신의 SNS 계정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푸른 하늘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사진=찬열, 카이 인스타그램

/사진=찬열, 카이 인스타그램

엑소는 2012년 4월 8일 데뷔해 '늑대와 미녀' '으르렁' '중독'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 '코코밥' ‘Monster’ ‘LOVE ME RIGHT’ ‘Tempo’ ‘Love Shot’ ‘OBSESSION'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최정상급 아이돌로 성장했다.

현재는 멤버 각자 개인 활동에 집중하고 있으며, 디오와 시우민은 군 복무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