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아, '낮과 밤'에 FBI 파견 수사관 역 출연 검토 중
남궁민이 앞서 출연 확정
배우 이청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청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청아가 tvN 새 드라마 '낮과 밤'의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이청아 소속사 킹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일 텐아시아에 "이청아가 '낮과 밤' 주인공 역할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청아가 제안 받은 역할은 FBI 파견 수사관인 제이미 레이튼 역이다.

앞서 '낮과 밤'에는 남궁민이 주인공인 서울지방경찰청 특수팀의 유능한 수사관 도정우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설현은 또 다른 여주인공 역할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이 있는 26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의 비밀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편성 시기는 미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