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월화극 4개월 만 재개
민도희, '인기녀' 김소혜 친구 최미라 役
배우 민도희./사진=텐아시아DB

배우 민도희./사진=텐아시아DB

배우 민도희가 KBS2 새 월화드라마 '계약우정'에 출연한다.

민도희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2일 이 소식과 함께 "민도희는 극 중 교내 최고 인기녀인 엄세윤(김소혜 분)의 친구 최미라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계약우정'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4개월 간 휴식기를 가진 KBS 월화극의 스타트를 끊는다. 평범한 삶에 의문을 품은 소년 찬홍과 스스로 생계를 책임지는 소년 돈혁의 이야기를 담는다.

민도희는 그간 tvN '응답하라 1994', JTBC '내 ID는 강남미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등 다수의 드라마에서 변화무쌍한 캐릭터 소화력과 개성 담긴 인물 표현력으로 호평을 받아왔다. 특히 지난해 JTBC& 플레이리스트 V 오리지널 웹드라마 '인서울'에서는 고3 수험생과 대학 새내기 사이에 놓인 강다미로 분해 현실적인 연기를 보였다.

앞서 민도희는 오는 3월 23일부터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에도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4월 6일 처음 방송되는 ‘계약우정’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본인의 매력을 톡톡히 발산하며 극에 풍성함을 더할지 기대가 모인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