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대구 경북에 '1억 원' 기부
"대구는 늘 그랬듯 이겨낼 것" 응원
전현무, KBS 아나 시절 모습 공개
방송인 전현무 / 사진 = 텐아시아DB

방송인 전현무 / 사진 = 텐아시아DB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전현무가 코로나19가 확산되는 대구를 응원했다.

전현무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나운서로서 첫 방송을 시작했던 곳. 여러분과 함께 했던 1년을 기억합니다 미약하지만 힘을 보탭니다. 선후배 동료 여러분 부디 힘내십시오! 대구는 늘 그러했듯이 이겨낼겁니다. #코로나아웃 #힘내요대구 #전현무 #대구괴물뉴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방송인 전현무 / 사진 = 전현무 인스타그램(KBS캡처)

방송인 전현무 / 사진 = 전현무 인스타그램(KBS캡처)

공개된 사진 속에는 KBS 소속 아나운서였을 당시, 그가 '6시내고향' 등의 방송에 출연했던 모습이 담겨있다. '대구'라는 자막이 눈길을 끈다.

한편, 전현무는 이날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서울 사랑의 열매)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 1억 원을 기탁했다. 기부금은 대구·경북 지역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