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언 박나래/ 사진제공=텐아시아DB

코미디언 박나래/ 사진제공=텐아시아DB

개그우먼 박나래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5천만원과 마스크 1만장을 기탁했다.

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는 2일 보도자료를 통해 "박나래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과 피해극복에 힘을 쏟고 계시는 분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고자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5천만원, 플랜코리아에 마스크 1만장을 기부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나래도 소속사를 통해 "다함께 힘을 모아 하루빨리 이 위기를 이겨내고 모든 분들이 건강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다.

박나래는 MBC '나 혼자 산다' '구해줘 홈즈'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 '더 짠내투어' 등 각종 방송에서 활약 중이다. 지난해에는 '2019 MBC 방송 연예대상'을 수상하며 예능계 최고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다음은 JDB엔터테인먼트 보도자료 전문.

개그우먼 박나래씨 소속사 JDB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코로나19 기부 관련한 공식 입장 전해드립니다.

박나래씨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를 겪고 있는 대구 지역과 피해극복에 힘을 쏟고 계시는 분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고자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5천만원, 플랜코리아에 마스크 1만장을 기부하게 되었습니다.

다함께 힘을 모아 하루빨리 이 위기를 이겨내고 모든 분들이 건강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