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MBC ‘놀면 뭐하니?’에서 유재석이 지석진에 대해 폭로했다.

15일 방송된 ‘놀면 뭐하니?’에서느 유산슬의 본캐 유재석과 그의 절친들이 ‘공하나투어-포상휴가’를 만끽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유재석은 “(나 포함) 지석진, 조세호, 이광수 이 조합은 처음”이라며 기대를 표했다.

처음으로 등장한 이광수는 유재석의 의상을 보며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주인공인 줄 알았다”며 보자마자 놀리기 시작했다.

지석진은 들어오며 “‘런닝맨’ 조합이냐”며 웃었다. 허리에 모자를 걸고 온 지석진에 모습에 유재석은 “젊은 척 하는거냐”고 비웃었다.

유재석은 “지석진 형은 해외여행 갈 때 배낭에 팬티 하나만 넣어가지고 간다”고 폭로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