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10일 방영된 tvN 드라마 ‘방법’ 방송화면.

지난 10일 방영된 tvN 드라마 ‘방법’ 방송화면.

배우 정지소가 영화 ‘기생충’에서의 다혜와는 완전히 다른 얼굴을 보여줬다. 지난 10일 처음 방영된 tvN 새 월화드라마 ‘방법’에서다.

‘방법’은 천만 영화 ‘기생충’의 연상호 감독이 직접 대본을 쓰고 연출은 영화 ‘챔피언’의 김용완 감독이 맡은 드라마다. 사람의 한자 이름, 소지품, 사진으로 죽음에 이르게 한다는 주술 ‘방법’을 소재로 했다.

정지소는 ‘기생충’에서 동익(이선균 분)과 연교(조여정 분) 부부의 첫째 딸 다혜 역을 맡았던 배우다. 신선한 마스크로서의 역할을 기대하며 연 작가와 김 감독이 캐스팅했던 정지소는 제 몫을 충분히 해냈다. 정지소가 ‘방법’에서 맡은 역은 방법을 행하는 주술사 ‘방법사’ 백소진. 거대 악이자 악귀인 포레스트 진종현 회장(성동일 분)에 맞서는 섬뜩함과 원한은 분명 신선했다.

정지소는 앞으로 백소진 역으로서 임진희 기자(엄지원 분)와 의기투합해 진 회장, 무당 진경(조민수 분)과 대결 구도를 형성하며 스릴을 더할 예정이다.

‘방법’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