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레인보우 지숙(왼쪽), 이두희./사진제고=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레인보우 지숙(왼쪽), 이두희./사진제고=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공개연애 커플 레인보우 지숙과 해커 이두희가 MBC 리얼 연애 예능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출연한다. 악플러가 이어준 사랑으로 공개연애 발표 후 화제를 모은 두 사람은 열애 인정 후 공식석상에 함께한 적이 없는 상황이어서 기대감을 높인다.

‘부러우면 지는거다’측은 11일 “지숙과 이두희 커플이 출연을 확정 짓고 리얼한 일상을 공개하기로 했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재치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할 예정이다.

지숙은 2009년 레인보우 멤버로 데뷔해 다양한 예능과 SNS 활동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이두희는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출신으로 2013년 tvN 예능 ‘더 지니어스: 룰 브레이커’에 출연했고, 현재는 프로그래밍 교육기관인 소셜 벤처 ‘멋쟁이사자처럼’의 대표다.

두 사람의 인연의 시작은 ‘악플러’로, 지숙이 악플러로 고민했을 당시 소개받은 이두희와 사랑에 빠진 사실을 예능에서 솔직하게 고백해 더욱 큰 응원을 받고 있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오는 3월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