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스텔라장 / 사진제공=그랜드라인

가수 스텔라장 / 사진제공=그랜드라인

가수 스텔라장 / 사진제공=그랜드라인

가수 스텔라장이 3년 전 발표한 곡 ‘Colors’가 역주행하면서 음악 방송까지 출연한다.

스텔라장은 오늘(16일) 생방송으로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다.

스텔라장은 신곡이 아닌 3년 전 공개한 곡 ‘Colors’로 무대에 선다. 그는 루프스테이션으로 편곡된 버전을 들려줄 예정이다.

지난해 발표한 ‘Colors’가 미국, 일본, 중국, 동남아 등 해외에서 인기를 끌다가 지난 1일 멜론 음원차트에서 역주행 조짐을 보였다.

‘Colors’는 2016년 발매된 첫 번째 EP 앨범 ‘Colors’의 인트로 곡으로 오직 스텔라장의 목소리와 주변 사물들의 다양한 사운드로만 완성된 곡이다. 스텔라장 특유의 매력과 감각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다는 평이다.

‘Colors’는 지난해 여름 미국의 틱톡 유저들 사이에서 배경음악으로 사용되기 시작했다. 현재는 미국을 비롯한 영국, 일본, 인도 등 세계 각국에서 사용되며 해당 영상들의 ‘틱톡’ 내 조회수가 3억회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국가별로 분석해 보면 미국(1.3억뷰)가 가장 많고, 일본(5200만뷰) 인도(4400만뷰) 영국(3800만뷰) 인도네시아(2700만뷰), 한국(2200만뷰) 등이다. 카메라 기반 SNS 스노우에서 출시된 스텔라장 ‘Colors’ 필터는 출시 이후 하루 평균 10만회 사용되며 그 열풍이 이어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