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구성환./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구성환./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구성환./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구성환이 KBS2 ‘99억의 여자’에 이어 SBS ‘스토브리그’까지 출연하며 활발한 연기행보를 이어간다.

구성환은 오는 17일 방송되는 ‘스토브리그’에서 꼴찌 야구팀 드림즈의 컨디셔닝 코치 제안을 받는 헬스트레이너 이준모로 등장한다.

극중 이준모는 연예인들이 줄을 서서 코치를 받을 정도로 잘 나가는 억대 연봉 스타 트레이너로, 과거 드림즈가 준우승했던 당시 컨디셔닝 코치로 활약했던 인물이다.

구성환은 영화 ‘포화 속으로’ ‘26년’, 웹 무비 ‘통 메모리즈’, 시트콤 ‘연남동 539’ 등 다양한 작품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하며 연기를 인정받았다. 특히 최근 ‘99억의 여자’에서 건달 출신 사업가 흑곰 역으로 출연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에 ‘스토브리그’에서 억대 연봉을 자랑하는 이준모가 드림즈의 재건을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는 신임 단장 백승수(남궁민 분)와 운영팀장 이세영(이세영 분)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만들어 낼지 관심을 모은다.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