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의 로제/ 사진=텐아시아DB

걸그룹 블랙핑크의 로제/ 사진=텐아시아DB

걸그룹 블랙핑크의 로제/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블랙핑크의 로제가 호주 산불 사태에 대한 우려를 표하며 관심을 촉구했다.

로제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호주 산불로 고통 받는 동물들의 사진과 함께 “이것을 보니 마음이 찢어진다. 오랫동안 호주가 불타고 있다”는 글을 올렸다.

이어 “호주는 내가 자란 곳이며, 이렇게 아름다운 나라에 이런 일이 생긴 것을 지켜보는 게 너무 슬프다”고 적었다.

그는 또 “우리 모두가 함께하면 달라질 수 있다”며 “나의 국가를 구하는데 도와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로제의 글에는 호주 산불 사태를 지원할 수 있는 웹사이트로 연결 가능한 링크가 포함됐다.

호주는 지난 9월 시작된 대규모 산불로 인해 서울 면적의 약 100배에 달하는 600만ha가 불에 탔고, 약 5억 마리의 야생 동물이 희생된 것으로 추정된다.

약 5개월 간 이어지고 있는 최악의 사태에 국내외 스타들은 관심 촉구와 기부 등으로 도움을 보태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