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텐아시아DB

그룹 방탄소년단. /텐아시아DB

그룹 방탄소년단. /텐아시아DB

그룹 방탄소년단이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이하 ‘2020 골든디스크’)에서 디지털음원·음반 부문 대상 2관왕을 차지하며 거침없는 독주를 펼쳤다.

5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0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시상식이 열렸다. 가수 이승기와 배우 박소담이 진행을 맡았으며, JTBC·JTBC2·JTBC4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왕이윈뮤직 팬스 초이스 케이팝 스타상부터 본상, 틱톡 골든디스크 인기상, 대상까지 4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인기상과 본상을 받은 방탄소년단은 “팬 한분 한분의 응원 덕에 우리가 이렇게 노래를 할 수 있다”면서 “항상 우리를 사랑해줘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 상을 받을 때마다 아미(팬클럽)들이 생각난다. 아미들에 좋은 모습만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팬들을 위해 노래하고 춤추겠다”고 다짐했다.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이어 대상 트로피를 건네받은 방탄소년단의 RM은 “10년 전 서울 신사동에서 머리를 빡빡 깎고 방시혁 PD님을 만났던 날이 기억에 남는다”면서 “10년 동안 방탄소년단으로 열심히 살았다. 2020년에는 아미도 함께 채워나갈 수 있으면 좋겠다”며 웃었다.

또한 RM은 최근 논란을 빚는 음원 사재기 의혹에 관해 지적했다. 그는 “우리는 많은 분의 도움과 사랑으로 이 자리에 있다. 그러나 노래를 만들기 위해 수없이 노력하는 아티스트들이 있다”며 “2020년에는 그분들의 노래가 공정하고 헛되지 않게끔 많은 분이 들었으면 좋겠다. 2019년의 문제는 그해에 없애고, 2020년에는 새로운 한 해가 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아미 너무 사랑한다”며 팬들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방송화면. /사진=JTBC

트와이스와 뉴이스트는 나란히 본상과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 상을 얻으며 2관왕에 올랐다.

트와이스는 “올해가 시작된 지 5일째다. 이틀 동안 ‘2020 골든디스크’에서 불러준 데 이어 좋은 상까지 줘서 감사하다”면서 “항상 우리를 도와주는 스태프들에게 감사하고, 원스(팬클럽)와 함께할 수 있어 좋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무대 위에 함께 하지 못한 미나에게도 이 상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뉴이스트는 “‘골든디스크’에서 첫 본상을 받게 돼 영광스럽다. 이 결과물을 만들어 준 러브(팬클럽)에 고맙다”면서 “우리를 위해 열심히 일해주는 스태프들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변치 않도록 노력하는 가수가 되겠다. 그리고 러브들! 우리가 해온 음악들 당당하게 들어도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날 음반 부문 본상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트와이스, NCT 드림, 백현, 세븐틴, 몬스타엑스, 세훈·찬열, 갓세븐, 뉴이스트, 슈퍼주니어 등이 받았다.

◆ 이하 ‘2020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수상자.

?대상: 방탄소년단

?본상: NCT 드림, 트와이스, 세븐틴, 백현, 세훈·찬열, 몬스타엑스, 갓세븐, 뉴이스트, 방탄소년단, 슈퍼주니어

?틱톡 골든디스크 인기상: 방탄소년단

?베스트 퍼포먼스 상: 아스트로, (여자)아이들

?왕이윈뮤직 팬스 초이스 케이팝 스타상: 방탄소년단

?베스트 O.S.T상: 거미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 트와이스, 뉴이스트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