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1박 2일 시즌4’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1박 2일 시즌4’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1박 2일 시즌4’ 스틸컷. /사진제공=KBS

배우 김선호가 즉석 연기 대결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다.

5일 방송되는 ‘1박 2일’에는 간식을 놓고 벌이는 치열한 즉석 연기 대결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드라마 속 한 장면을 보는 듯한 아름다운 숲길에 도착했다. 여행지의 분위기를 만끽하던 이들은 소정의 간식을 걸고 즉석에서 연기 대결에 돌입했다. 또한 대결의 심사위원으로 막내 작가가 선정되자, 여심을 사로잡기 위해 남다른 각오를 드러냈다.

특히 오랜만에 본업에 나선 김선호는 그동안 보여줬던 허당끼와는 다른 진지함으로 즉석 연기를 선보였다. 그의 연기에 다른 멤버들과 제작진 모두 숨죽이며 빠져들기 시작했다.

그러나 김선호의 아성에 도전장을 내민 멤버가 등장해 흥미진진한 양상으로 흘러갔다. 혜성처럼 나타난 그는 멤버들의 과감한 주문도 막힘없이 소화하며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문세윤은 “나이스야~ 너무 좋아”라며 연신 엄지를 치켜세웠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1박 2일’은 5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