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VIP’ 이청아. /사진제공=SBS

‘VIP’ 이청아. /사진제공=SBS

‘VIP’ 이청아. /사진제공=SBS

배우 이청아의 매력이 가득 담긴 SBS 월화드라마 ‘VIP’ 현장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VIP’에서 이청아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강력한 걸크러쉬 매력을 가진 VIP 전담팀 과장 이현아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사랑 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청아는 손에 대본을 쥔 채 촬영 리허설을 하고 있다. 이는 이청아의 ‘VIP’ 첫 촬영 당시 모습. 이청아는 이정림 감독을 비롯한 스태프들, 그리고 배우 표예진과 함께 첫 호흡을 맞췄으며 촬영 내내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이끌어 갔다. 이청아는 촬영 쉬는 시간에도 대본을 손에 놓지 않고 꼼꼼하게 분석하며 연기에 집중하는 열의를 보였다. 촬영 중에는 시크하고 도도한 이현아로 분했다가 컷이 끝나자 상큼한 미소를 지었다.

이청아는 함께 촬영에 임했던 VIP 전담팀 식구들과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사진 속 이청아는 배우 장나라, 이정림 감독과 함께 진지한 모습으로 촬영 리허설에 임하고 있다. 또한 배우 이진희 뒤에서 애정을 담은 깜찍한 손하트를 날리고 있다. 이처럼 이청아는 웃음꽃이 만발하고 훈훈한 촬영 현장을 만들어갔다.

24일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이청아는 “많은 분들이 ‘VIP’를 봐주시고 사랑해주셔서 더 의미 있는 2019년으로 기억될 것 같다. 5개월 동안 현아로 지내면서 선후배 배우들의 신뢰와 사랑, 제작진의 열정 덕분에 매일 현장이 즐거울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종영하는 오늘까지 고생하신 감독님과 제작진들께 감사드리며 늘 제 자리에서 꾸준히 정진하는 이청아가 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VIP’는 오늘(24일) 종영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