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net ‘2019 MAMA’ 방송화면. /

Mnet ‘2019 MAMA’ 방송화면. /

Mnet ‘2019 MAMA’ 방송화면. /

그룹 마마무가 실력으로 ‘2019 MAMA’를 휩쓸었다.

마마무는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2019 Mnet Asian Music Awards)’에서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관객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이날 ‘2019 MAMA’에서 페이보릿 보컬 퍼포먼스상을 수상한 마마무는 2018년에 이어 2년 연속 ‘MAMA’에 참석해 또 하나의 ‘명장면’을 완성했다.

마마무는 신곡 ‘힙(HIP)’을 부르며 탄탄한 가창력과 힘 넘치는 춤 실력을 뽐내며 좌중을 압도했다. 뿐만 아니라 화사는 비닐 의상을 입고 솔로 데뷔곡인 ‘멍청이’를 불렀다.

가수 박진영과의 협업도 이어졌다. 마마무와 박진영은 ‘날 떠나지마’ ‘너 뿐이야’ ‘어머님이 누구니’ ‘나로 말할 것 같으면’ 등을 열창하며 이목을 끌었다. 마마무의 또 다른 색깔이 빛을 발하는 순간이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