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박해일./사진제공=에스더블유엠피

배우 박해일./사진제공=에스더블유엠피

배우 박해일./사진제공=에스더블유엠피

배우 박해일이 에스더블유엠피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에스더블유엠피는 4일 박해일과의 전속 계약 소식을 알리며 “박해일씨와 함께 동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박해일은 박해일이라는 이름만으로 대중들에게 호감을 자아낼 만큼 개성과 매력을 지닌 특색 있는 배우”라며 “앞으로 안정적인 환경에서 더 좋은 작품으로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해일은 최근 임상수 감독의 영화 ‘행복의 나라로’ 촬영을 마쳤다. 최민식과 박해일의 스크린 첫 만남이 성사된 ‘행복의 나라로’는 두 사람의 불꽃 튀는 시너지와 케미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해일은 연극에서 쌓은 내공 있는 연기력을 바탕으로 영화 ‘와이키키 브라더스’에서 아역으로 데뷔했고, ‘질투는 나의 힘’ ‘국화꽃 향기’로 주연 자리를 꿰차며 주목 받는 신인으로 급부상했다. 이어 미스테리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던 영화 ‘살인의 추억’으로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박해일은 ‘연애의 목적’ ‘괴물’ ‘은교’ ‘남한산성’ 등 폭넓은 스펙트럼으로 필모를 채우며 국내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에스더블유엠피에는 변희봉, 안신우, 황무영, 손수현, 이주빈, 박지연, 한이수, 조혜원, 조아영, 손은호, 변성범이 소속되어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