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엑소 찬열(왼쪽), 레이./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 찬열(왼쪽), 레이./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 찬열(왼쪽), 레이./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찬열, 레이가 중국 대형 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2019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어워즈’(2019??音???盛典, Tencent Music Entertainment Awards 2019)의 최고인기상 수상자로 최근 선정됐다.

‘2019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어워즈’는 오는 12월 8일 마카오에서 개최된다. 이에 앞서 지난 1~10일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산하 4대 음악 플랫폼의 유료 회원 대상 모바일 사전 투표로 각 부문의 최고인기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11일 SNS 웨이보 계정을 통해 최고인기해외아티스트(最受?迎海外?人) 부문은 찬열이, 최고인기중국본토남자가수(最受?迎?地男歌手) 부문은 레이가 수상자로 공식 발표됐다.

이번 시상식은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산하 4대 음악 플랫폼 QQ뮤직·쿠거우뮤직·쿠워뮤직·위싱(WeSing, 全民K歌, 노래방 애플리케이션)의 통합 시상식이다. 각 플랫폼의 연간 시상식을 통합해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만큼 수상에 의미를 더한다.

올해 찬열은 세훈&찬열(EXO-SC) 유닛 데뷔 앨범 ‘What a life’(왓 어 라이프)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48개 지역 1위에 올랐다. 중국에서도 폭발적인 호응을 얻어 QQ뮤직 앨범 판매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앨범 발매 기념으로 열린 웨이보 라이브 방송이 동시 접속자 수 211.7만명을 기록했다. 이에 한국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200만명을 돌파했다.

레이는 6월 전곡 작곡, 편곡에 참여한 디지털 앨범 ‘Honey’(허니)를 발표했다. 중국 QQ뮤직에서 음원 예약 판매 시작 약 3분 만에 187만장이 넘는 디지털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상하이, 충칭, 난징, 베이징, 방콕 등 5개 도시에서 첫 솔로 콘서트 투어 ‘대항해’도 펼치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