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 예고편. /사진제공=tvN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 예고편. /사진제공=tvN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 예고편. /사진제공=tvN

엑스원(X1)의 김우석과 손동표가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이하 ‘도레미 마켓’)에 출연해 신선한 즐거움을 전한다.

12일 방송되는 ‘도레미 마켓’에서 김우석과 손동표는 녹화 현장을 찾아 상반된 출연 소감을 밝힌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우석은 “노래를 들을 때 가사 위주로 듣는데 기억은 못한다. 그래서 항상 작사를 한다”고 말했다. 반면 손동표는 “촉이 좋다”며 남다른 패기를 드러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김우석은 예상과 달리 깜짝 실력을 발휘했다. 그는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놓으며, 자신의 활약상을 강조하는 엉뚱함을 선보였다. 자신만만하던 손동표는 의외의 부진 속 고집왕의 면모를 자랑해 출연진으로부터 “어린 김동현” “미성년 라비”라는 다양한 애칭을 얻었다.

한편 손동표가 최약체로 지목한 개그맨 문세윤이 독보적인 활약을 펼쳤다. 고난도의 노래로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문세윤은 “가수의 발음이 너무 좋아서 다 들렸다”면서 음식 이름이 가득한 받아쓰기 판을 공개했다. 이에 멤버들은 “음식 귀가 따로 있는 것 같다”며 호평을 이어갔다.

또한 간식 게임에는 영화 포스터를 보고 제목을 맞히는 ‘너의 제목이 보여’ 문제가 출제됐다. 영화 제목과 함께 표현 점수로 음료 제공 여부가 결정되는 가운데, 김우석과 손동표의 어색한 연기에도 후한 점수를 준 MC 붐의 편파 진행이 펼쳐졌다. 또한 주워먹기를 기다리는 방송인 신동엽과 문세윤, 가사를 두고 티격태격하던 문세윤과 개그우먼 박나래의 분장쇼 내기도 흥미진진함을 돋웠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도레미 마켓’은 12일 밤 7시 3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