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 ‘어서 말을 해’ 스틸컷. /사진제공=JTBC

JTBC ‘어서 말을 해’ 스틸컷. /사진제공=JTBC

JTBC ‘어서 말을 해’ 스틸컷. /사진제공=JTBC

그룹 아스트로의 문빈이 애교부터 힘자랑까지 다양한 매력을 뽐낸다. JTBC ‘어서 말을 해’에서다.

8일 방송되는 ‘어서 말을 해’에는 문빈과 개그우먼 안영미가 게스트로 출연해 신혼부부 콩트를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문빈은 15살 연상 안영미의 꼬마 신랑으로 등장했다. 그는 안영미의 19금 드립에 멘붕에 빠져 당황을 금치 못했다.

또 결혼 불가를 선언한 연상 신부 안영미를 향한 문빈의 애교가 펼쳐져 녹화장을 훈훈하게 했다. 문빈은 MBC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의 천하장사 출신으로 남다른 허벅지 힘을 자랑했다. 래퍼 딘딘은 문빈과의 허벅지 씨름 도중 “문빈 씨 덕분에 내 몸의 중간이 어딘지 알게 됐다”며 그의 허벅지 힘을 감탄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어서 말을 해’는 8일 밤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