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포켓돌스튜디오

제공=포켓돌스튜디오

제공=포켓돌스튜디오

TV조선 서바이벌 프로그램 ‘내일은-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의 서울 앙코르 콘서트를 향한 반응이 뜨겁다. 벌써부터 불꽃 튀는 티켓 전쟁이 벌어질 조짐이다.

‘미스트롯’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뽐낸 12명의 출연자가 꾸미는 전국투어 콘서트는 오는 8월 18일 서울에서 앙코르 공연을 연다.

지난 6월 30일 열린 안양 콘서트 당시 서울 앙코르 공연에 초대하는 특별 이벤트를 마련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관심이 티켓 예매로 이어지며 ‘미스트롯’을 향한 관심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넘치는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서울 앙코르 공연을 기획한 ‘미스트롯’의 출연자들은 앞으로 펼쳐질 도시별 공연에서도 초대권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미스트롯’의 전국투어 콘서트에는 우승자 송가인을 비롯해 정미애·홍자·정다경·김나희·숙행·두리·김희진·김소유·강예슬·하유비·박성연 등이 활약한다. 풍성한 볼거리는 물론 관객들과 가깝게 소통하며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오는 13일 부산, 14일 대전, 20일 수원, 27일 청주, 8월 3일 강릉, 8월 10일 원주, 8월 11일 목포, 8월 17일 제주 공연을 앞두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