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는 형님’/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사진제공-JTBC

장성규 전(前 )JTBC 아나운서가 프리선언을 한 뒤 JTBC ‘아는 형님’으로 예능 신고식에 나선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그룹 다비치와 아나운서 장성규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그동안 ‘형님 학교’에서 ‘장티처’로 활약해왔던 장성규가 프리 선언 이후 최초로 예능 프로그램 게스트로 나선다.

최근 녹화에서 장성규는 전학생으로서는 처음 출연한 탓에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녹화장에 들어왔다. 그러나 녹화가 진행될수록 서서히 긴장이 풀리며 특유의 한 방이 있는 입담을 드러냈다.

한편, 다비치 역시 연예계에서 알아주는 소울메이트 듀오인만큼 죽이 척척 맞는 예능감을 드러냈다. 서로를 향한 폭로부터, 형님들을 향한 공격 멘트까지 서슴지 않았다. 또한 보컬리스트 그룹의 특기인 ‘찰떡화음’과 함께 감미로운 음악 선물을 선사하기도 했다. 트기 형님들의 무작위 신청곡들과, 이수근의 독특한 신청곡까지 소화하며 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아는 형님’은 오는 18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