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비. / 제공=레인컴퍼니

가수 비. / 제공=레인컴퍼니

가수 비. / 제공=레인컴퍼니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가 중국 대형 국가 행사에 공식 초청됐다.

16일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비는 지난 15일 중국 베이징 올림픽 스타디움 냐오차오에서 열린 제1회 아시아 문명 대화 대회 내 아시아 문화 카니발(ASIAN CULTURE CARNIVAL) 축하 행사에 참석했다. 현지인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고 밝혔다.

‘아시아 문화 카니발’은 중국 중앙광파전시 총국이 주관했으며, 아시아 각국의 아름다운 미래를 함께 만들어간다는 의미로 기획된 행사다. 비는 이날 각 나라의 문화인과 더불어 아시아 문화 교류와 화합을 위한 합동 축하 공연을 펼쳤다. 이 공연은 중국 중앙광파전시를 통해 중국 전역에 생방송됐다.

한국 대표로는 비가 유일했으며, 성룡, 랑랑, 장지에 등 아시아 47개국 대표 가수들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비는 한국 가수로는 2016년 이후 처음 중국 국가급 행사에 초대돼 더욱 주목받았다.

비는 오는 7월 처음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에서 변호사 이재상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