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김태훈./사진제공=씨엘엔컴퍼니

배우 김태훈./사진제공=씨엘엔컴퍼니

배우 김태훈./사진제공=씨엘엔컴퍼니

배우 김태훈이 오는 7월 방송되는 SBS 새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극본 허선희, 연출 박형기)에 출연한다.

‘시크릿 부티크’는 강남 목욕탕 세신사에서 재벌인 데오 가(家)의 하녀로, 또다시 정재계 비선 실세로 성장한 제니장이 국제도시개발이란 황금알을 손에 쥐고 데오가 여제(女帝) 자리를 노리는 이야기다.

김태훈은 극 중 성격, 재력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워너비 싱글남 위정혁 역을 맡는다. 데오호텔 대표이기도 한 위정혁은 자상하고 속이 깊은 인물이다.

앞서 김태훈은 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서 겉은 차갑지만 속은 따뜻한 의사 장석준 역을 맡아 열연했다.

영화 ‘말모이’에서는 잡지책 한글의 기자 박훈 역을 맡아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최근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페르소나’에도 출연해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2’ 촬영에 돌입하는 등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