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작업실’ 티저 영상. / 사진제공=tvN

‘작업실’ 티저 영상. / 사진제공=tvN

‘작업실’ 티저 영상. / 사진제공=tvN

tvN ‘작업실’이 오늘(17일) 풋풋한 설렘과 감미로운 음악을 미리 맛볼 수 있는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작업실’은 열 명의 청춘 남녀 뮤지션들이 함께 생활하며 일어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음악으로 교감하고 설렘을 주고받으며 성장할 출연진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두근거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가수 고성민, 스텔라장, 아이디, 장재인, 차희, 남태현, 딥샤워, 빅원, 이우, 최낙타가 출연을 확정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두 남녀의 풋풋한 썸이 그려져 설렘을 자극한다. 자신을 좋아하냐고 묻는 고성민과 그에 선뜻 대답하지 못하는 빅원 사이에서 묘한 분위기가 형성됐따. 또다른 티저 영상에서는 장재인과 남태현 사이 심상치 않은 기류가 흐른다. 수줍은 듯 “나를 지켜볼래?”라고 묻는 장재인에게 남태현은 “난 누나가 좋아. 여기서 제일”이라 답한다. 이어질 말을 기다리는 장재인과 신중하게 대답을 고르는 남태현의 모습은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박동 수를 증폭시킨다.

이와 더불어 출연진의 음악 작업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티저 영상도 공개됐다. 모두가 모인 거실에서 누군가 던진 “그거 알아요? 차희 노래 진짜 잘해요”라는 한 마디로 인해 즉석 연주가 펼쳐졌다. 이 밖에도 최낙타의 기타 반주와 이우의 감미로운 음색이 잔잔하게 어우러진 티저 영상은 앞으로 이들이 함께 만들어갈 음악에 대한 기대감을 돋운다.

연출을 맡은 강궁 PD는 “‘작업실’에서는 뮤지션들이 한 공간에서 만들어가는 음악과 사랑, 청춘 이야기가 자연스럽게 그려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다른 사람에게 감동을 주는 음악은 감정 없이는 만들어질 수 없다고 생각한다. ‘작업실’에서는 뮤지션들의 풋풋한 감정이 그대로 녹아있는 음악을 통해 가슴 설렘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작업실’은 오는 5월 1일 밤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