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슬플 때 사랑한다’/사진제공=DK E&M, 헬로콘텐츠

MBC ‘슬플 때 사랑한다’/사진제공=DK E&M, 헬로콘텐츠

MBC ‘슬플 때 사랑한다’/사진제공=DK E&M, 헬로콘텐츠
MBC 주말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극본 송정림, 연출 최이섭 유범상) 속 류수영을 바라보는 박한별의 극과 극 표정 변화가 포착됐다.

‘슬플 때 사랑한다’ 제작진은 17일 비가 내리는 어느 날 밤, 윤마리(박한별)와 강인욱(류수영)이 마주보고 있는 스틸 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마리를 다시 찾은 인욱은 서정원(지현우)을 협박해 마리의 얼굴을 되돌려 놓지 않으면 죽이겠다고 말했다. 마리는 정원이 위험에 빠지는 것을 막기 위해 인욱에게 거짓 사랑을 고백하고 정원이 아닌 다른 사람에게 수술을 맡겨달라고 밝혔다. 어쩔 수 없이 정원을 외면하는 마리와 멀리서 이를 바라만 봐야 하는 정원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17일 공개된 사진 속 마리는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인욱에게 다시 붙잡힌 뒤 볼 수 없었던 마리의 해사한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마리 앞에 서있는 남자는 정원이 아닌 인욱이다. 그토록 벗어나고자 했던 인욱을 향해 미소 짓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반면 또 다른 사진 속 마리는 심각한 표정이다. 두 사람 사이에 어떤 대화가 오고 갔는지, 인욱에게 따뜻한 미소를 지어보이던 마리가 이내 차가운 표정을 짓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슬플 때 사랑한다’ 제작진은 “인욱에게 다시 붙잡히며 정원과 강제로 이별하게 된 마리는 한층 더 강해진 인욱의 감시 속에서 생활하게 됐다. 하지만 마리는 전처럼 인욱만 보면 작아지는 나약한 사람이 아니다”라며 “로즈마리처럼 어떤 상황에서도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는 마리의 변화를 주목해 달라”고 밝혔다.

‘슬플 때 사랑한다’는 1999년 일본 TBS에서 방영된 노지마 신지 작가의 ‘아름다운 사람’을 정식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드라마다.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