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장재인 콘서트 포스터. 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장재인 콘서트 포스터. 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장재인 콘서트 포스터. 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가수 장재인은 오는 7일 서울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올해 첫 단독 콘서트 ‘불온전 느와르’를 개최한다.

컬처 큐레이터로도 활동 중인 가수 윤종신이 큐레이팅한 16번째 공연이다. 장재인의 라이브 공연 뿐만 아니라 팬미팅 형태로 다양한 이벤트가 열린다.

장재인의 단독 공연을 오랫동안 기다려온 팬들의 관심도 뜨겁다. 지난달 20일 판매 시작된 ‘불온전 느와르’의 티켓은 예매 시작 10초 만에 매진을 기록했다. 이에 이날 공연장에는 관객들로 꽉 들어찰 전망이다.

장재인 또한 최근 자신의 개인 SNS 계정을 통해 “6~7년 만에 단독 공연을 하는 것 같다. 이번 공연은 라이브는 한 시간 정도 하고, 그 이후에는 음악이 아닌 관객과의 소통을 위주로 함께하는 공연을 준비했다. 많은 얘기 나눠보고 싶다”고 밝히며 큰 기대감을 드러냈다.

장재인은 지난달 12일 새 싱글 ‘괜찮다고 말해줘’를 발표하며 약 10개월 만에 컴백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