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지병수 할아버지. /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화면.

지병수 할아버지. /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화면.

지병수 할아버지. /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화면.

KBS1 ‘전국노래자랑’에서 가수 손담비의 ‘미쳤어’를 선곡해 화제를 모은 지병수(77세) 씨의 꿈이 이루어졌다.

28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오는 29일 방송될 KBS2 ‘연예가중계’에는 지병수 씨와 가수 손담비가 함께하는 ‘미쳤어’ 무대가 공개된다.

지 씨는 지난 24일 ‘전국노래자랑’ 서울 종로구 편에 출연해 ‘미쳤어’를 선곡해 유려하고 깔끔한 안무로 시선을 끌었다. 남다른 무대매너로 춤을 추며 관객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방송 이후에는 더욱 큰 화제를 모았다. 지 씨는 이후 한 인터뷰에서 손담비와 듀엣을 하는 것을 소원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손담비가 자신의 SNS에 지 씨의 무대를 따라한 영상을 공개하며 훈훈함을 더하기도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