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고준희 인스타그램

고준희 인스타그램

고준희 인스타그램

배우 고준희가 해외투자자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승리 등이 참여한 문제의 단톡방 멤버들과 관계가 있다는 의혹에 대해 부인했다.

지난 27일 고준희의 인스타그램에서 한 팬은 “승리 버닝썬 접대녀라는거 사실인가요? 지금 커뮤니티에서 승리가 투자자들 접대할 때 부를려고 한 여자가 언니라는데 아니죠? 누나가 그럴리가 없죠? 제발 사실을 얘기해주세요?”라고 물었다. 이에 고준희는 “아니에요^^”라며 직접 댓들을 달았다.

이어 “뉴욕 간 여배우가 누나 맞아요?”, “최종훈과 친하다면서요” 라는 질문이 빗발쳤고, 고준희는 당당하게 “아니에요^^”라는 댓글로 사실이 아님을 밝혔다.

이같은 질문에 고준희는 “아니에요^^”라며 직접 부인했다.

앞서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는 2015년 12월 승리와 정준영이 함께 포함된 카카오톡 대화방 내용이 공개됐다. 당시 승리는 일본 투자자가 한국에 오니 접대할 연예인을 부르라고 지시했고, 최종훈은 “승리야 000 뉴욕이란다”라고 말했다. 승리는 “누나 또 뉴욕갔어?”라고 물었고, 최종훈은 “여하튼 배우X들은 쉬는 날 다 해외야”라고 했다.

방송 이후 일부 네티즌들은 승리와 최종훈이 언급한 ‘뉴욕 간 누나’가 고준희가 아니냐며 의혹을 제기했다. 고준희는 승리와 함께 YG엔터테인먼트에 몸 담았고, 해당 대화가 오갔을 당시 미국에 체류했다는 주장이 나왔기 때문이다.

고준희는 “아니에요”라며 자신을 둘러싼 의혹을 일축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