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진심이 닿다’ 이동욱, 유인나 / 사진제공=tvN

‘진심이 닿다’ 이동욱, 유인나 / 사진제공=tvN

‘진심이 닿다’ 이동욱, 유인나 /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에서 이동욱과 유인나가 소파 키스를 나눈다.

‘진심이 닿다’는 드라마 역할을 위해 로펌에 위장취업한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진심(유인나)이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을 만나 시작되는 로맨스 코미디물이다.

지난주 방송된 ‘진심이 닿다’ 14화에서는 서로를 애타게 그리워하던 권정록과 오진심이 재결합해 애틋한 키스를 나눴다. 이후 공개된 15화 예고영상에서 권정록은 언행불일치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권정록은 “오진심씨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앞으로는 더 철저하게 비밀 연애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라고 말하면서 오진심을 향한 애정이 투명하게 드러나 주변 사람들의 의심을 증폭시켰다.

특히 오진심이 촬영 중인 드라마의 자문 변호사를 하겠다고 자청하는 권정록의 모습은 로펌 식구들까지 놀라게 만들어 웃음 짓게 했다. 이에 권정록의 목표대로 두 사람의 비밀 연애가 유지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권정록의 질투가 야기한 역대급 키스신이 예고돼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들고 있다. 권정록은 오진심의 드라마 대본을 확인하던 중 키스신이 있다는 것을 알고 망연자실했다. 하지만 “기왕 연습하기로 한 거 충실히 하겠습니다”라는 권정록의 목소리와 함께 두 사람의 소파키스가 이어졌다. 이처럼 불붙은 애정 전선을 보여주는 권정록과 오진심이 소파키스와 함께 어떤 명장면들을 만들어 낼 지 기대가 높아진다.

예고 영상이 공개된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소파키스를 예고로 내보냈다는 건 그 다음이 더 있다는 거죠? 믿습니다!” “소파키스라니! 둘이 다시 달달해져서 내가 더 행복” “너무 설렌다” 등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진심이 닿다’ 15화는 27일(오늘)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