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강호동/ 사진제공=JTBC

‘아는형님’ 강호동/ 사진제공=JTBC

‘아는형님’ 강호동/ 사진제공=JTBC

강호동이 JTBC ‘아는형님’ 2018년 종업식 이후 어머니와 나눈 이야기를 공개했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는 지난 연말 방송된 ‘2018 종업식’ 후일담이 펼쳐진다.

김희철은 “감동받은 일이 있다. 강호동이 어머니께 축하 전화를 받았다더라”라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이에 강호동은 “지난 종업식 때 ‘개의 해 귀염상’과 ‘우정상’을 수상하며 2관왕을 차지했다. 방송을 보신 어머니께서 전화로 축하를 해주며 진심으로 기뻐하셨다. 2관왕은 다 어머니 덕분이다”라며 다시 한 번 수상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번 주 ‘아는 형님’에서는 황광희와 블락비 피오가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두 사람은 자타공인 ‘예능 대세’인만큼 강력한 입담으로 끊임없이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아는 형님’은 12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