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배우 소유진이 남편이자 요리 연구가 백종원 찬스를 사용해 청두의 숨겨진 맛집들을 소개한다. 25일 오후 KBS2 예능프로그램 ‘배틀트립’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소유진은 ‘부담 없는 막바지 여름휴가 특집’을 주제로 꾸며진 ‘배틀트립’에 등장해 배우 강래연과 사천 청두 여행을 떠났다.

두 사람은 백종원의 추천을 받은 청두의 맛집들을 돌며 탄탄면, 마파두부 등 우리나라에서도 익히 알려진 음식부터 생소한 음식을 즐겼다.

소유진, 강래연은 여행지가 청두인 만큼 매운맛을 단계별로 정복해 나갔다고 한다. 소유진은 “백종원이 탄탄면은 고추기름 사용이 중요하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울상이 된 소유진의 표정이 담겨있어 궁금증을 높인다. ‘배틀트립’ 제작진은 “사천 매운맛을 제대로 접한 소유진, 강래연은 상상을 초월하는 매운맛에 울상을 짓다가 실성한 듯 웃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