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KBS 제공

KBS 제공

‘1박 2일’이 이세돌과 알파고의 대결을 패러디한다.

27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 봄맞이 간부수련회에서는 ‘알파오’와 오목 대결을 펼치는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멤버들은 전라남도 30첩 밥상을 걸고 점심 복불복 대결을 벌이게 된다. 정준영은 방 안에 오목판이 세팅된 모습을 보고 “우리가 무슨 이세돌이야?”라며 당황스러움을 드러냈고, 김종민은 “난 컴퓨터에게 져 본 적이 없어요”라며 자신감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멤버들은 제작진이 특별히 준비한 인공지능 알파오와 팽팽한 대결을 펼치는 등 긴장감 넘치는 대결을 선보였고, 김종민은 알파오도 예상할 수 없는 변칙 수를 둬 알파오를 당황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이세돌 대 알파고의 빅 매치만큼이나 흥미진진한 멤버들과 인공지능 알파오의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고 전했다.

이날 ‘1박 2일’은 전라남도 해남으로 여행을 떠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