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18초' 김희정

SBS '18초' 김희정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18초’ 김희정이 봉만대의 영상제작에 동참했다.

11일 방송된 SBS ‘18초’에서는 18초 안에 최고의 조회수를 기록하기 위한 스타들의 고군분투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봉만대 감독은 지상파 수위에 맞는 에로 동영상 제작에 나섰다. 그는 배우 섭외에 나섰고, 여현수, 이상화, 이영진, 그리고 아역배우 출신 김희정을 섭외했다.

봉만대 감독은 섭외한 배우들과 숙박업소로 향했고, “배우와 감독은 있지만 대본은 없다”며 이해를 요구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봉만대는 김희정의 발가락 사이로 여현수의 손가락을 넣는 설정을 했고, “이상하다”는 이영진의 힐난을 받았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18초’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