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 되기

  • 직장 내 귀양살이

    한 전업 주부 A씨 부부 이야기다. 40대 중반인 그녀가 상담 중에 속상하고 답답한 속내를 호소했다. < 요즘 남편이 너무 민감해요. 아무 것도 아닌 일에 화부터 내서 넘 힘들어요. 주변에서 집값이 오른 다 길래 별 의미 없이 집 시세를 알아 봤어요. 그런데 남편은 “집 파세요?”란 말을 '내가 다른 사람한테서 들어야 하냐'며 막무가내 화를 냅니다. 아니 ...

  • 업무보고 잘 해야 생존한다

    요즘 정부기관과 기업체에서는 현장경영을 특히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최고경영자들이 앞다투어 제조 현장, 영업 현장, 사무실 순시를 하고 있죠. 그러나 사원 입장에서는 윗사람이 방문해 여러 가지 질문을 하면 매우 부담스럽습니다. 이를 회피하고자 윗사람이 순시할 시점에 다른 업체를 방문하거나 회의를 소집한다든가 해서 그 순간을 모면하려고 하기도 하죠. ...

  • 영화 ‘사도(思悼)’가 직장인에게 주는 3가지 교훈

    ‘한중록(閑中錄)’에 충실하게 영조와 사도세자의 슬픈 역사를 다룬 영화 ‘사도(思悼)’를 보면서 비운의 사도세자에게 많은 사람들이 연민을 느꼈을 것이다. 그러나 필자는 연민 이전에 이를 통해 몇 가지 교훈을 깨달아 본다.예나 지금이나 권력욕구나 조직의 메카니즘면에서는 변치 않는 것이 있다. 영조와 사도세자는 결국 자신들의 상반된 성격코드를 서로에게 맞추지 ...

  • 어떤 공주를 선택할까? (합리적 결정)

    의사결정을 해야 하는데 데이터가 없다. 어떻게 해야 할까? 하나의 재미있는 사례를 보자 왕자에게 100명의 공주가 지참금을 가지고 청혼을 하러 왔다. 100명의 공주가 차례대로 나오면서 자신의 지참금을 말하는데, 그 자리에서 청혼을 할지 그냥 보낼지를 결정해야 하며, 한 번 지나간 공주에게 다시 청혼할 수는 없다. 왕자는 지참금을 가장 많이 가져온 공주를 ...

  • 남이 하지 않는 것에 도전하라

    “남이 안하는 것을 하라, 뒤따라가지 말로 앞서 가라, 새로운 것을 만들라.”- 구인회, LG 창업자 1945년 11월, 구인회에게 조선흥업사라는 상호로 미군정청 무역업허가 제1호 허가증이 발급되었다. 이후조선흥업사는흥아화학공업사에서 만든 화장크림의 위탁판매를 맡았다. 그러다가 직접 화장크림의 제조를 결심하게 된다. 몇 차례 있었던 가벼운 시행착오를 극복하...

  • 사심 없는 경영이 모두를 행복하게 한다

    “내 인생의 가치관은 ‘다른 사람을 행복하게 해주면 나도 행복해진다’는 것이고, 이를 바탕으로 경영자로서는 ‘사심 없는 경영’을 항상 염두에 두었다.”- 오니쓰카 기하치로, 아식스 창업자 오니쓰카 기하치로는 창업 10년째인 1959년에 자신이 100퍼센트 소유하고 있던 회사 주식을 70퍼센트까지 직원에게 나눠주었다. 이에 아버지까지 크게 화를 내고 반대했다...

  • 승부를 결정짓는 것은 공격이다

    “개인이나 기업이 있는 것을 지키기 위해 수비적으로 웅크리고 있으면 결코 성장할 수 없다. 결국에는 있는 것을 유지하기도 어려워진다. 선취 골을 따냈다고 수비에만 치중하다가 상대 팀의 줄기찬 공격에 무너지고 마는 경우를 우리는 흔히 볼 수 있다. 결국 공격과 수비의 구별 없이 공격 위주로 게임을 펼치는 쪽이 승리할 기회를 많이 잡을 수 있다.”- 이건희, ...

  • 모든 인생에 낭비는 없다

    “어떤 인생에도 낭비라는 것은 있을 수 없다. 실업자가 10년 동안 무엇 하나 하는 일 없이 낚시로 소일했다고 치자. 그 10년이 낭비였는지 아닌지, 그것은 10년 후에 그 사람이 무엇을 하느냐에 달려 있다. 낚시를 하면서 반드시 무엇인가 느낀 것이 있을 것이다. 실업자 생활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어떻게 견뎌 나가느냐에 따라서, 그 사람의 내면도 많이 달라질...

  • 경영 이념은 기업의 최고 성장 동력이다

    "경영자가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경영의 기본 이념을 갖추는 일이다."- 마쓰시타 고노스케, 마쓰시타 창업자 마쓰시타 고노스케는 ‘우리 회사는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 ‘어떤 목적을 가지고 있으며, 어떤 방법으로 경영할 것인가?’에 대한 내용이 ‘경영 이념’이라고 설명한다. 60년 사업 경험을 통해 경영 이념이 얼마나 중요한지 깨달았다고 강조한다. 그...

  • 경영자가 선두에 서라

    “내가 사업에서 가장 중시했던 것은 어떤 일이건 도망가지 않고 ‘지금 하지 않으면 언제 할 것 인가’라는 마음가짐을 갖는 것과, 어떤 일이건 솔선수범하여 ‘내가 하지 않으면 누가 할 것인가’라는 자세를 갖는 것이다.”- 오니쓰카 기하치로, 아식스 창업자 오니쓰카 기하치로의 앨범에는 아베베의 발 사이즈를 재는 모습을 담은 사진이 있다. 그는 1960년 스포츠...

  • 직원들은 행복하게 일하고 있는가?

    “마쓰시타 직원들은 행복하게 일하고 있는가?”- 마쓰시타 고노스케, 마쓰시타 창업자 마쓰시타전기의 경리담당 임원인 히라다 마사히코는 매달 한 번씩 창업자인 마쓰시타 고노스케 회장에게 결산과 함께 회사 근황을 보고하러 갔다. 1989년 3월, 그는 평소처럼 회장을 만나러 갔다. 창업자는 침대에 누워 있었고, 평소라면 보고 중간에 여러 가지 질문을 했을 텐데 ...

  • 시장에는 한계가 없다

    “경쟁우위를 향상시키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자신의 경쟁자산을 강화하고 확대하는 것이다. 즉 새로운 기술을 익히는 것이다. 그리고 동일하게 효과적인 다른 방법은 자신이 지닌 경쟁자산이 경쟁자들보다 더 빛을 볼 수 있는 틈새시장을 찾아 진입하는 것이다.” - 리드 호프먼, 링크드인 공동창업자 NBA에서 뛰기에는 능력이 부족한 미국 대학농구 선수들은 유럽리그에서...

  • 경영자의 사명은 직원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

    “나의 경영이념이자 경영자로서의 사명은 소니와 이해관계가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행복을 선사하는 것이다.” - 모리타 아키오, 소니 공동창업자 모리타 아키오는 미국이나 유럽에서 경영자들에게 연설할 때 다음과 같은 이야기를 했다. ‘여러분은 경기가 나빠지면 곧바로 직원부터 해고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그들은 경기가 좋을 때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여러분이 직접 고...

  • 마쓰시타그룹 창업자 마쓰시타 고노스케, 그는 왜 ‘경영의 신’이 되었는가?

    “경영자든 관리자든 사람 위에 서는 사람은 자신이 의식하든 못하든 간에 점점 구름 위로 추켜올려지기 쉬운 법이다. 나는 마쓰시타 고노스케가 스스로 아래로 내려오려고 노력했기 때문에 ‘경영의 신’이 되었다고 생각한다.” - 히구치 히로타로 아사이맥주 전 회장 몇 년 전 일본 저자이자 기업인이 방한한 적이 있어 그를 만나 궁금한 것을 물어보았다. “‘경영의 신...

  • 버진그룹 창업자 리처드 브랜슨, 열정으로 하늘을 날다

    CEO를 연구하다 보면 실제 존재하는 CEO 중에서 나의 이상형은 없을까 생각할 때가 있다. 간단하게 소개하면 기업의 경영 성적도 좋고 개인 생활도 멋지게 하는 경영자인데, 자료를 찾다가 우연하게 버진그룹(Virgin Group) 창업자 리처드 브랜슨(Richard Branson)과 조우하게 되었다. 첫 인상은 무애자유(無碍自有)로 충만한 동양의 선사 같은...

  • 무엇을 위해 일하는가?

    CEO 연구가로서 가장 큰 보물은 글로벌 기업의 창업자 저서이다. 가끔 다양한 직종의 창업자들을 모아 놓고 대화를 나누는 상상도 한다. 책장을 넘길 때면 그들의 속내를 엿보는 희열을 느낀다. 글로벌 창업자들을 한 자리에 모아 ‘무엇을 위해 일하는가?’를 주제로 직장인을 위한 가상 대담자리를 마련해 보았다. 발언 내용은 창업자들의 저서들을 참고했다. 먼저 이...

  • 소프트뱅크 창업자 손정의, 도전의 역사

    지난 10월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은 미국 3위 이동통신업체 스프린트넥스텔을 201억 달러(약 22조원)에 인수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두 회사가 합병되면 모바일 분야 매출에서 중국의 차이나모바일, 미국 버라이즌에 이어 세계 3위가 된다. 시장에서는 무모하다는 평가가 나왔다. 그러나 소프트뱅크는 2004년 적자였던 재팬텔레콤, 2006년 보다폰재팬, 201...

  • 애플 창업자 스티브 잡스, 통찰력의 비밀

    지난 10월 5일은 스티브 잡스가 타계한 지 1주기 되는 날이다. 그의 추모행사가 5일 쿠퍼티노 시빅 센터에서 열렸다. 잡스가 세상을 떠나기 전 공식석상에 마지막으로 모습을 드러낸 곳이 바로 쿠퍼티노 시의회였다. 애플의 공동창업자 스티브 워즈니악은 잡스 사후 1주기 소회를 묻는 언론 인터뷰에서 “애플은 최근 간담을 서늘케 하는 제품이나 카테고리를 내놓은 적...

  • 맥도날드 창업자 레이 크록의 성공 방정식

    일상을 잘 살피면 성공의 실마리를 얻을 수 있다. 경제가 어렵다 하지만 국민 간식 치킨 전문점의 창업은 성황이다. 치킨의 국내 시장규모는 5조원 이상이며, 전국에 5만여 개의 프랜차이즈 및 개인점포가 운영되고 있다. 미국의 국민 간식이라면 햄버거를 빼놓을 수 없다. 비만을 촉진하고 건강을 해치는 ‘정크 푸드’의 이미지가 강하지만 간단한 식사대용으로 무리가 ...

  • 스티브 첸의 유튜브 창업 스토리

    오늘날 유튜브(YouTube)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매체이자 스타들이 팬을 유인하는 도구로 가장 선호하는 플랫폼이다. 2010년 7월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가 노래한 ‘베이비(Baby)’의 동영상은 레이디 가가(Lady GaGa)를 뛰어 넘어 유튜브 조회 수 1위를 기록했으며 최근까지 7억 6000만 번 이상 재생되었다. 사실상 무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