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 57년간 톡톡 쏘는 디자인으로 주목받아온..미니(MINI)

    [사진] 뉴 MINI 컨트리맨 미니(MINI)는 세계 최초로 개발된 소형차에 속하는데, 미니라는 브랜드명은 미니어처에서 기인한다. 앙증맞으면서도 톡톡 튀는 개성적인 디자인으로 지난 57년여간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아왔다. 20~30대 젊은층에서부터 노년에 이르기까지 미니만의 디자인 카리스마는 남다르다는 평가다. 최근에 실시된 ‘2017 데일리카 디자인 어워...

  • 은근한 긴장감의 감성, BMW M2 쿠페

    BMW의 신형 M2는 2시리즈 모델의 M 쿠페를 감각적 해석으로 이어가면서 고성능 소형 승용차, 특히 일상적 실용성도 가진 쿠페의 형태를 보여준다. 보통 우리는 ‘쿠페(coupé)’ 라고 하면 포르쉐 911 과 같은 ‘2도어 모델’, 혹은 페라리나 람보르기니 등 고성능 슈퍼카를 떠올리곤 한다. 그렇지만 한편으로 아반떼 쿠페 같은 차도 있다. 물론 국내에서는...

  •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종, 향후 자동차 시장을 주도할 것인가?

    최근 BMW가 향후 상당기간을 주도할 미래형 자동차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를 선정하였다고 발표하였다. 이에 따라 주요 차종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로 개발하겠다고 발표하였다. 과연 BMW의 언급대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가 시장을 주도할 것인가에 대한 의견도 분분하다고 할 수 있다. 현재 내연기관을 중심으로 친환경차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를 포함함 하이브리드차와...

  • 다양한 모습의 캐릭터 라인들

    차체 디자인의 이미지를 강하게 부각시키는 디자인 요소는 바로 캐릭터 라인(Character Line)이다. ‘캐릭터 라인’ 이라는 말의 우리말 번역은 ‘성격을 가진 선(線)’ 정도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어감 상으로는 ‘개성’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실제로도 차체 디자인의 특징이 강한 경우에는 성격이 강해져서 ‘개성’, 나아가서는 ‘성깔’ 정도로 느껴질 수...

  • BMW가 생각하는 SUV 공식을 보여주는 X1

    BMW는 SUV를 SAV(Sports Activity Vehicle)라고 구분하고 있다. 다른 메이커의 SUV들보다 운동성능을 더 강조하는 의미를 담고 있을 것이다. 다른 자동차 브랜드들과 마찬가지로 BMW 역시 승용차 이외의 SUV 모델 군을 계속 늘려오고 있는데, 새로 등장한 X1은 차체 형태로 보면 마치 3시리즈 웨건을 4륜구동 차량처럼 만든 것처럼 ...

  • 자동차의 앞모습은 얼굴이다.

    자동차에서 앞 모습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은 논리적인 설명을 하지 않더라도 ‘상식적’인 사실일 것이다. 그것은 대부분의 경우에 사람들은 그 차량의 앞 모습을 대표적인 이미지로 생각하는 것은 물론이고, 그 차량의 첫 인상을 앞 모습을 통해서 만들게 되기 때문일 것이다. 실제로 디자이너들이 자동차를 디자인할 때 앞 모습은 좀 더 강렬한 표정을 가지게 ...

  • BMW코리아의 화재사고 대책, 타 기업이 배워야......

    연간 자동차 화재건수는 5천건이 넘는다. 하루에 약 14건 이상이 발생한다는 뜻이다. 당연히 많이 판매된 차량일수록 많이 발생하고 노후된 차량은 더욱 많이 발생한다. 원인은 다양하다. 주로 뜨거운 엔진룸에서 주로 발생하고 엔진오일이나 냉각수 부족도 일조하고 배선이 열화되어 단락이 일어나거나 엔진 주변에 떨어진 오일 등 찌꺼기가 가연성 물질이 되어 화재로 커...

  • 최근 발생한 연속 자동차 화재 사건을 보면서....

    최근 BMW 기종에서 연속적으로 화재가 발생하여 자동차 화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달 반 사이에 7건이 발생하여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냐는 논란도 높아졌다고 할 수 있다. 과연 BMW 품질에 대한 문제일까? 처음 화재가 발생한 BMW 520d 모델에 대한 내용부터 관계한 필자로서는 화재가 진행되면서 문제의 본질을 벗어난 부분도 확인하면서 다양한 ...

  • 수입차, 올해 첫 마이너스 성장..5월은 공격모드 전환

    BMW 뉴 3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 down 지난 4월 1만8202대 등록으로 올해들어 처음으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수입차 업계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친다. 13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이달에 수입차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브랜드에 따라 36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이나 모델별로 500만원 상당의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