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투자

  • 달란트 우화와 암호화폐 투자

    성경에 나오는 달란트의 우화는 마태복음(25:14-30)에 있는데 한 부자가 먼 길을 떠나면서 그의 3명의 종들을 불러 재산을 맡긴다. 부자는 종의 능력에 따라 한 사람에게는 5달란트를 주고 또 한 사람에게는 2달란트를 주고 또 다른 한 사람에게는 1달란트를 주고 떠난다. 5달란트를 받은 사람은 그 돈을 활용하여 5달란트를 더 벌고 2달란트를 받은 사람도 ...

  • 가장 소중한 고객

    모든 비즈니스에는 고객이 존재합니다. 하다못해 길거리 포장마차와 떡볶이 집에도 고객이 있어야 장사가 됩니다. 고객이 없는 그 어떤 비즈니스도 존재할 수 없습니다. 세계적인 기업들은 CRM은 물론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로 무장한 첨단 시스템에 엄청난 투자와 비용을 지불하여 고객 관리를 하고 있으며 빅데이타 기반으로 고객을 세분화하여 철저하게 관리합니다. 그러나 ...

  • 어중이 떠중이와 블록체인

    #1 최초의 스마트폰은 IBM의 '사이먼’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IBM사는 1992년에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COMDEX에서 새로운 컨셉 제품으로 ‘사이먼’을 전시합니다. 그리고 이듬해 대중에게 공개되었고 지금은 AT&T에 인수된 미국 애틀랜타의 통신회사 ‘벨사우스’에게 매각합니다. ‘사이먼’은 그 당시 휴대전화 기능뿐 아니라 주소록, 세계 시각, 계산...

  • (9) 그 많던 투자금은 다 어디로 갔을까?

    정부가 사상 최대의 재정지출을 통해 경기를 부양하겠다고 선포했다. 조 단위의 예산이 시중에 풀릴 것이다. 정부가 경기를 부양하겠다는 노력은 언제나 바람직하나, 그 결과에 대한 코멘트는, 수험생 조카에게 했던 말을 빌어야겠다. “최선을 다했으면 되는 거야. 결과는 잊고 일단 기다려!” 실제 조카가 시험을 망쳤다며 의기소침해 할 때, 큰 기대하지 않고 한 말이...

  • 젊은이들은 왜 블록체인에 열광하는가?

    제 4차 산업혁명의 중심에 있는 블록체인 기술은 인류에게 디지털 자산이라는 커다란 선물을 선사했습니다. 블록체인 이전엔 모든 디지털 자산은 복제가 가능했습니다. 원본과 토씨 하나, 점 하나 틀리지 않는 복사본은 원본과 그 어느 것이 진본인지 구분이 불가능했습니다. 그러던 디지털 자산에 이중 지불이 불가능하게 만들어 아무리 복제해봐야 참여자들로부터 인정받지 ...

  • ICO의 끝 '빛 좋은 개살구'인가?

    살구보다 일찍 열리며 먹음직스럽게 생긴 개살구는 그 예쁘고 먹음직한 모습에 기대에 부풀어 먹어 보면, 새콤달콤은 커녕 떫고 시큼 털털하여 눈쌀을 찌푸리게 합니다. 그래서 겉만 번지르르하고 별 볼 일 없는 것을 빗대어 ‘빛 좋은 개살구’라고 합니다. 작년 5월 보스코인이라는 회사에서 국내 최초로 ICO를 통해 대규모 자금을 모집하면서 시작된 우리나라의 ICO...

  • 누가 만든 "규제괴물"인가?

    이건 실화입니다. 한 달 전쯤 평소 인사를 하고 지내던 A씨와 차를 한잔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차를 한잔하며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다가 자연스레 대화의 중심은 제가 회장을 맡고 있는 블록체인 산업계에 대한 이야기로 전환되었습니다. 이분은 우리나라 최고의 금융 관련 정부 조직에서 오랜 시간 근무를 하다가 해외 유학을 다녀오시고 금융감독원의 자문위원을 거쳐 지금...

  •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단상(斷想)

    현재 수많은 개발자가 블록체인 개발과 기술에 대하여 이야기를 합니다. 샤딩이 어쩌고 세그윗이 어쩌고 하면서 암호학에서나 회자되는 witness도 이야기합니다. 마치 의사가 전문 용어를 써가며 환자가 알아들을 수 없는 대화를 하듯, 일부 개발자들은 자신의 지식수준을 뽐내며 블록체인 세계를 환상적으로 표현합니다. 오페라가 종합 예술이듯 블록체인은 IT 기술의 ...

  • ICO와 어드바이저

    영화 ‘킹스맨 1’에서 젊은 후보 여러 명을 뽑아 놓고 차기 킹스맨을 선발하는 테스트를 합니다. 자질, 능력 등 다양한 기준으로 선발된 후보들은 각 개인의 능력 테스트는 물론 동료애와 극한 상황에서의 위기 탈출 능력 등 다양한 테스트를 거칩니다. 테스트의 마지막 단계에 클럽에서 마신 샴페인에 들어있는 약에 취해 사로잡힌 주인공은 철로에 손발이 묶인 채 깨어...

  • 블록체인과 시간(時間)

    시간(時間)은 공간(空間)과 더불어 누구나 알면서 누구나 정확히 모르는 것으로 시각과 시각의 간격 또는 그 단위를 일컫는 단어입니다 천체물리학에서는 시간은 곧 거리이며 이는 광속이 우주의 종단 속도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합니다. 그리고 광속으로 움직이면 움직이는 관점에서 볼 때의 시간은 정지해 있다고 하며, 빛은 0의 시간에 무한대의 거리를 이동할 수 있으며,...

  • 남의 돈

    사업가가 가장 좋아하는 돈은 무엇일까요? 먼저 사업이란 100% 자기 돈으로 해야 한다고 고집하는 고지식한 사람도 있습니다. 반면에 사업이란 자기 자본이 아닌 타인 자본으로 해야 한다는 생각을 가진 사람도 있습니다. 책임 있는 사업가는 자신의 돈으로 사업을 하되 부족한 자금은 투자를 받아 활용하는 것이 옳은 방법이겠죠. 우리는 자본을 크게 자기 자본과 타인...

  • ICO는 독이든 성배인가?

    엑스칼리버, 아발론, 킹 아서, 마법사 멀린 등 우리는 살아오면서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전설의 아서왕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 살아왔습니다. 아서왕은 5~6세기경 영국에 실존하였다고 알려진 켈트족의 전사이자 부족장으로 위대한 아서왕에 대한 이야기는 프랑크 왕국의 카롤루스 대제의 '12기사 이야기'나 스페인 로드리고 디아스 데 비바르(Rodrigo Dí...

  • 끝없이 진화하는 ICO

    최근 ICO 시장은 작년의 투자 열풍이 사라지고 신중한 투자 분위기로 바뀌었습니다. 물론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 시장 전체의 버블이 꺼지면서 나타난 분위기입니다. 버블이 꺼지고 수영장의 물이 빠지면 누가 발가벗고 수영을 하고 있는지 금방 드러납니다. 이제 준비가 된 기업과 실력없이 말만 앞선 발가벗은 기업의 민낯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2017년 6월, ...

  • 누가 제2의 마크 앤드리슨이 될 것인가?

    마크 앤드리슨 ! 1971년생, 한국 나이로 48세의 미국 억만장자는 미국 위스콘신 주에 있는 작은 도시에서 태어나 아버님이 사준 초창기 개인용 컴퓨터인 코모도64를 만지작거리며 IT 세계로 첫발을 디뎠습니다. 빌게이츠가 마이크로 소프트사를 설립하고 한참 잘 나가고 있을 때 프로그램에 소질이 있었던 앤드리슨은1993년 미국 일리노이 대학교 어배너-섐페인에서...

  • 예측 가능한 대박은 없다

    스콧 벨스키(Scott Belsky)는 우버, 핀터레스트, 페리스코프 등 미국에서 눈부시게 성장한 스타트업의 초기 투자자 및 고문이며 사업가, 작가, 강연자로 명성을 떨치고 있습니다. 스콧은 전 세계 1,200만명의 아티스트들이 포트폴리오를 올리는 공간인 동시에 뛰어난 아티스트들을 찾을 수 있는 사이트인 'Behance'를 설립한 창업자로서 'Behance...

  • 바보야! 블록체인도 Fast Follower야 !

    우리나라 블록체인 업계의 많은 관계자들은 서로가 다른 회사의 개발자 수와 인정받은 능력 개발자가 어느 회사에 합류했는지? 또 개발자의 연봉이 얼마인지? 어느 회사의 개발팀이 빵빵한지 아니면 형편없는지 대충 짐작해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어느 회사에서 나올 메인넷의 수준이 어느 정도 수준일지? 아니면 외국 오픈 소스를 파라미터(Parameter) 수준만 바...

  • 유령 벤처캐피탈로 가득 찬 한국

    (제 1화) - 미국에서 실제로 있던 일입니다 - 한 젊은이가 사업자금이 필요해서 은행을 찾았습니다 은행 담당자와 지점장은 이 젊은이의 신용 이력을 아무리 살펴 봤지만 신용으로 대출을 해 줄 수는 없었습니다 결국 지점장은 “미안합니다. 저희 기준으로는 도저히 대출이 안되겠습니다”라는 결론을 통보 합니다 그러자 난감한 표정을 짓던 그 젊은이가 가지고 온 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