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송 프로

  • 클럽과 손목의 각도가 백스윙 톱 그대로

    다운 블로 샷 구사 방법 클럽이 최저점을 지나기 전에 내려가면서 공을 치는 것을 다운 블로 샷이라고 한다. 이 샷을 구사하기 위해서는 힘으로 내리찍는 것이 아니라 양팔과 손목의 각도를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클럽의 무게가 아래로 떨어지는 것을 느껴야 한다. 다운 블로 샷에서 공을 눌러 제대로 된 힘을 전달하고 싶다면 백스윙 톱에서 만들어 놓은 힘을 강...

  • 허벅지 안쪽에 힘 주고 무릎은 고정하라

    짧은 클럽 스윙 시 하체 움직임 웨지나 쇼트 아이언 등 짧은 클럽을 이용할 때 공을 눌러 치기 위해선 하체의 움직임이 중요하다. 짧은 클럽이기 때문에 체중 이동이 과하게 일어나서는 안 된다. 백스윙에서 체중 이동의 핵심은 오른쪽 허벅지 안쪽에 있다. 두 사진을 비교할 때 차이가 나는 이유는 골반의 움직임에 있다. 골반이 상체가 회전하는 것을 보조하지 않고 ...

  • 오른쪽 손바닥은 누르고 왼쪽 손등은 지면을 향하라

    짧은 클럽으로 눌러 치는 방법 짧은 클럽을 이용할 때 공을 눌러 친다는 느낌을 받지 못하거나 공이 힘을 받지 못한다는 생각이 들 때가 종종 있다. 이때 일정한 거리감을 확보하지 못하는 문제가 생긴다. 이에 대한 문제 해결 방법을 알아보자. 우선 공을 누르는 느낌을 받지 못할 때 공의 위치를 체크해야 한다. 공의 위치가 중앙보다 왼쪽에 있다면 좋은 스윙을 하...

  • 그립 끝이 항상 공을 향하도록 만들어라

    편한 스윙을 만드는 방법 아이언 혹은 스윙을 편하게 하는 골퍼들을 보면 ‘나는 왜 이렇게 어렵게 스윙을 할까’라는 생각이 든다. 스윙을 편하게 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연습을 하면 된다. 편한 스윙은 백스윙 톱에서부터 결정된다. 어떤 위치에 클럽이 있고 그 클럽과 자기 팔의 형태가 어떻게 만들어져 있는지가 중요하다. 특히 톱 포지션에서 손과 그립 끝이 공...

  • 피니시 동작을 간결하게 만들어라

    아이언 정확도 높이는 방법 아이언의 정확도(공을 핀에 가까이 붙이기)를 높이기 위해선 큰 스윙보다 간결한 스윙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아이언은 큰 스윙보다 작은 스윙이 더 유리하다. 이유는 피니시 동작을 간결하게 만들어 주기 때문이다. 피니시가 간결하면 스윙의 밸런스를 지킬 수 있어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 임팩트 이후 클럽 헤드가 움직이는 길도 중요하다...

  • 백스윙에서 손과 몸의 간격을 유지하라

    오버스윙 교정하는 방법 오버스윙이 몸에 익은 골퍼들은 교정하기가 쉽지 않다. 오버스윙은 평소 컨디션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조금씩 교정하는 것을 추천한다. ①처럼 팔이 몸과 가까우면 오버스윙이 만들어지기 쉽다. 우선 백스윙에서 손 혹은 팔과 몸의 간격을 유지해야 한다. 평소보다 손이 멀리 있다는 느낌이 들어야 한다. 평소 느끼던 백스윙 톱의 모양이 아닌 백...

  • 넓은 스탠스는 몸으로, 좁은 스탠스는 팔로 리드하라

    자신에게 맞는 스탠스와 스윙 방법 스윙을 효율적으로 하기 위해선 자신에게 맞는 스탠스의 보폭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많은 골퍼들은 자신의 신체와 맞지 않은 스탠스를 취하며 스윙을 연습하고 있고 그로 인해 잘못된 스탠스 자세가 몸에 익숙해진 경우가 많다. 스탠스가 넓다면 몸을 더 회전시켜야 하고 스탠스가 좁다면 몸의 움직임보다 팔의 리드로 스윙하는 것...

  • 양팔을 완전히 모으고 백스윙을 연습하라

    백스윙 동작에서 힘 빼는 방법 정확도 높은 드라이버를 구사하기 위해 불필요한 움직임을 줄였다면 다음은 백스윙 동작에서 힘이 과도하게 들어가지 않도록 만들 필요가 있다. 우선 시작 때부터 어깨와 팔에 힘이 들어가 있는지 체크하고 힘을 빼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야 한다. 그중 왜글(골프채를 앞뒤로 흔드는 동작)을 하며 팔과 손목 어깨에 힘을 빼는 것을 추천하고 ...

  • 클럽이 몸을 중심으로 회전하는 느낌을 익혀라

    드라이버 자연스러운 스윙 만들기 드라이버 정확도가 떨어지는 골퍼들은 이번 내용을 잘 살펴보고 연습하면 도움이 될 수 있다. 스윙할 때 불필요한 움직임이 많은 골퍼들은 정확도가 떨어지는 경우가 많다. 움직임이 많으면 중심을 잡기 어렵고 일정하게 클럽페이스 중앙에 공을 맞힐 확률이 낮아지면서 방향이 흔들리게 된다. 일단 몸의 움직임을 제어하면서 클럽의 움직임을...

  • 오른발을 공 두 개 정도 뒤로 빼라

    스윙으로 드로 구질 만드는 방법 공을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휘어지는 드로 구질을 만들기 위해서는 몸의 정렬보다 스탠스의 정렬에 변화를 주는 것이 좋다. 오른발을 공 두 개 정도만큼 뒤로 빼주는 클로즈드 스탠스를 취하면 스윙 궤도를 인에서 아웃으로 만들기 수월해진다. 또한 클로즈드 스탠스는 오른쪽이 열린 만큼 백스윙 시 상체 회전이 더 만들어져 강한 드로를 만...

  • 양손 위치가 교차되도록 롤링을 만들어라

    드로 구질 만드는 방법 드라이버 샷을 할 때 드로 구질을 만들고 싶어 하는 골퍼들이 많다. 드로 구질이 비거리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드로 구질을 만들기 위해서는 손목의 움직임이 원활해야 한다. 구질 변화는 어드레스할 때 손의 위치로도 가능하다. ①은 기본적인 것으로, 양손이 클럽 헤드 위에 놓여 있는 모습이다. 하지만 손의 위치가 ②처럼 앞으로 나가면 ...

  • 홀이 아닌 자기가 본 지점으로 굴려라

    경사 파악 후 스트로크 방법 경사 파악이 끝났다면 경사에 맞는 스피드와 스트로크를 만들어 내야 한다. 이때 공이 출발하는 초반 지점(검은색 볼 게이트)과 공의 힘이 많이 줄어들어 경사에 영향을 가장 많이 받을 마지막 지점(빨간색 볼 게이트)을 잘 파악해야 한다. 노란 마크(홀)보다 볼 게이트가 왼쪽에 만들어져 있다. 이때는 사진처럼 왼쪽을 봐야 하는데 클럽...

  • 좌우를 나눠 중간 지점에서 파악하라

    그린 위에서 경사 읽는 방법 그린 위 경사를 읽기 위해선 꾸준한 경험과 연습을 필요로 한다. 필드에서 경기 보조원(캐디)의 의견에 의존하면 라이를 읽는 법을 키우기가 쉽지 않다. 그리고 골퍼들마다 라이를 타는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꼭 스스로 라이를 파악할 필요가 있다. 초록색 공에서 노란 마크(홀)까지 플레이를 해야 할 위치다. 이럴 때 보통 사진 위치에서...

  • 어깨를 잡고 몸과 손으로 다운스윙을 하라

    우드 스윙의 올바른 자세 우드를 잘 사용하기 위해서는 낮고 넓은 아크를 그리는 스윙을 해야 한다. 그런데 쉽지 않다. 많은 골퍼들이 낮으면서 넓은 아크를 그리는 스윙을 피니시 동작까지 이어 가는 도중 자세가 무너진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많은 연습이 필요하다. 백스윙 톱에서 오른쪽 어깨가 높지 않으면 좀 더 좋은 자세지만 만약 조금 높다고 하더라도 내려...

  • 손이 오른쪽 허벅지에 올 때까지 낮게 유지하라

    우드 테이크 어웨이의 올바른 자세 우드는 작은 드라이버처럼 생겼지만 주로 바닥에서 치기 때문에 드라이버처럼 스윙을 하면 실수가 많이 발생하게 된다. 우드를 사용할 때 가장 신경 써야 할 것은 테이크 어웨이(백스윙을 위해 클럽 헤드를 뒤쪽으로 움직이는 동작)다. 테이크 어웨이를 너무 끌어주거나 또는 바로 올리는 경우에도 실수가 발생한다. 손이 오른쪽 허벅지에...

  • 손은 공 위에 두고 샤프트는 몸과 일직선으로 만들어라

    페어웨이 우드 어드레스 자세 페어웨이 우드를 사용하기 어려워하는 골퍼들이 많다. 하지만 우드는 잘만 다루면 좋은 무기가 되는 클럽이다. 페어웨이 우드를 잘 다루기 위해서는 공을 잘 띄울 수 있는 어드레스 자세를 취해야 한다. 어드레스를 할 때는 손의 위치와 샤프트의 기울기가 중요하다. ②처럼 손이 많이 앞으로 나가 있고 샤프트의 기울기가 심하면 스윙이 가파...

  • 임팩트를 몸 왼쪽에서 만들어라

    아이언과 드라이버 스윙의 차이 드라이버와 아이언의 다른 점은 바로 스윙할 때 느낌이다. 다른 느낌을 받는 이유는 클럽의 길이와 로프트(페이스 각도)에 따른 스윙 타이밍이 다르기 때문이다. 아이언은 드라이버를 스윙할 때처럼 상체가 뒤로 눕거나 손의 위치가 일찍 임팩트를 취하면 안 된다. 공을 칠 때 최대한 기다려 주고 손의 위치가 왼쪽으로 올 때까지 최대한 ...

  • 아이언은 수직으로 드라이버는 오른쪽으로 기울여라

    드라이버와 아이언 스윙의 차이 드라이버와 아이언의 스윙은 차이가 있다. 클럽의 특성이 달라 사용법이 달라야 하기 때문이다. 아이언 다운 블로우 드라이버가 어퍼 블로우 스윙인 것은 대부분의 골퍼들이 알고 있다. 하지만 스윙을 하면서 공을 칠 때 인위적으로 이를 만들기가 쉽지 않다. 각자 특성에 맞는 스윙을 구사하기 위한 가장 기본은 어드레스다. 아이언의 어드...

  • 공을 평상시보다 오른쪽으로 옮겨라

    바람 영향 덜 받는 낮은 탄도 구사 방법 바람이 많이 불 때는 탄도를 조금 낮춰 주는 것이 좋다. 특히 앞바람과 좌우측에서 세찬 바람이 불 때는 공이 높이 뜰수록 많은 영향을 받게 된다. 이 때문에 바람을 이기려는 생각을 버리고 조금은 절제된 백스윙을 통해 탄도를 조정하는 것이 현명하다. 탄도는 공의 위치 변화를 통해서도 낮출 수 있다. 공을 평상시보다 오...

  • 왼손으로 고정하고 오른손을 움직여라

    올바른 퍼팅 스트로크 자세 골프 퍼팅은 당구의 스트로크와 비슷한 점이 많다. 왼손(팔)을 고정해 흔들림을 줄이고 오른손(팔)을 움직여 공에 힘을 가해야 한다. 퍼팅을 할 때 왼손은 당구에서 당구채를 잡는 것처럼 기준이 돼야 한다. 만약 기준이 흔들린다면 올바른 스트로크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 왼손만 기준을 잘 만들어 준다면 오른손은 조금 자유롭게 쓸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