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 디젤차 줄고, 가솔린·하이브리드 뜨고..수입차 판도 변화

    Lexus 2016 All New ES300h [down] [down645] 배출가스 조작 파문으로 작년 9월부터 불거진 폭스바겐의 디젤게이트 이후, 국내 수입차 시장 판도가 변하고 있는 모습이다. 국내 수입차 시장은 지난 10년간 ‘수입차=디젤차’라는 공식이 통할 정도로 디젤차의 인기가 높았지만, 올해들어 디젤차의 인기는 급감하는 형국이다. 대신 가솔린과...

  • 국내 수입차 시장 확대, 포화되는 만큼 차별화된 전략이 필요하다.

    작년 말 국내 수입차 시장 점유율은 약 15.5% 이었다. 몇 년간 수직상승을 이어가면서 새로운 역사를 이어왔던 수입차 시장이었다. 심지어 수입 중저가 모델까지 가세하면서 현대차 그룹을 비롯한 국내 메이커의 시장을 잠식하면서 심각한 전쟁이 시작되었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작년 말 폭스바겐 배기가스 조작문제로 촉발된 문제가 점차 확대되면서 변화의 조짐이 크...

  • 국내 수입차 점유율 한계가 다가온다. 위기극복 방법은?

    작년 국내 수입차 점유율은 약 15.5%, 24만대 정도였다. 매년 1% 이상씩 점유율이 상승하면서 수년간 수직 구조로 급성장하여 글로벌 메이커들이 가장 주목하고 있는 시장이 되었다. 특히 고급 모델을 중심으로 급성장하다가 최근에는 중저가 모델까지 합세하면서 국산 모델과의 치열한 전쟁이 치러지고 있다. 역시 가장 중요한 이유는 소비자의 수입차를 보는 시각기...

  • 욕망의 거울, 고급승용차

    오늘날 우리는 자동차가 없이는 살아갈 수 없는 삶을 이어가고 있다. 그런 속에서 우리들은 자동차에서 다양한 모습을 발견하기도 하고, 한편으로 우리들의 모습을 투사시키기도 한다. 근대 산업의 하나로, 경제개발의 방법으로 우리나라는 자동차산업을 50년 가까이 발전시켜 왔고, 그 속에서 자동차는 다양한 모습으로 변해왔다. 그렇지만 한편으로 시대에 따라, 혹은 어...

  • 수입차 M사, 소비자가 왕이라는 인식 되새겨야.....

    최근 수년 사이에 수입차 점유율은 급격한 상승세를 나타내었다. 매년 1% 이상 점유율이 늘면서 올해는 16% 이상, 20만대 이상의 수입차가 판매되는 것이 확실 시 되고 있다. 물론 최근에 폭스바겐 사태 등으로 어수선한 분위기가 계속 되고 있지만 수입차의 급증은 가장 큰 관심시가 되고 있다. 수입차는 국산차와 치열하게 싸우면서 새로운 선진 문화를 전파하는데...

  • 국내 수입차 시장, 2~3년 내 반토막 내려 하는가?

    국내 수입차 시장이 위기로 치닿고 있다. 현재는 괜찮아 보이지만 진행되는 사안이 심각성을 넘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현재 진행형인 폭스바겐 사태가 불길에 기름을 붙는 격이 되었다. 국내 수입차 중 약 70%가 승용디젤차를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었고 특히 독일 4사가 주도권을 쥐고 수입차를 좌지우지 하고 있었기 때문에 더욱 이 사건은 충격을 주었다고 할 수 ...

  • 수입차 판매형태, 이제는 패러다임이 변해야 한다.

    올해 국내 수입차 점유율은 16%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즉 20만대는 훌쩍 넘긴다는 뜻이다. 최근 수년 사이에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는 수입차는 이제 기본적인 생활이 되어가고 있으며, 전국 어디서나 같은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수도권 중심에서 지방 대도시를 중심으로 번져가면서 전국적인 현상이 되어가고 있고 소비자도 이제는 수입차를 보는 시각이 글로벌 마인...

  • 포드 ‘몬데오’, ‘파사트’ 잡고 돌풍..그 이유 살펴보니

    [사진] 4세대 몬데오 | down 미국차 포드가 내놓은 중형세단 몬데오(Mondeo)가 수입차 시장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어 주목된다. 지난 3월에 출시된 올 뉴 몬데오는 4세대 모델에 해당되는데, 지난 5월까지 3개월만에 361대가 판매됐다. 한 때 국내시장에서 판매가 중단됐었다는 점을 고려할 때 판매량은 당초 기대치를 넘는 수준이다. 신형 몬데오는 수입...

  • 수입차, 최대 6600만원 가격 인하..할인 마케팅 강화

    [사진] 애스턴마틴, 라피드S | down 수입차 업계는 오는 7~8월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이달부터 본격적인 할인 전쟁에 나섰다. 이른바 자동차가 잘 팔리는 계절이 돌아온 것이다. 애스턴마틴은 모델에 따라 최대 6600만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 인하를 단행했고, 폭스바겐과 혼다, 닛산, 푸조 등의 브랜드는 무이자 할부 등 다양한 할인 조건을 제시했다....

  • 숨고르기 들어갔던 수입차, 판매 증가세..베스트셀링카는?

    [사진] BMW, 3시리즈 | down 경기 침체 여파로 잠시나마 숨고르기에 들어갔던 수입차 시장 규모가 5월들어 다시 활기를 되찾고 있다. 수입차는 지난 5월에만 총 1만8386대가 신규 등록됐다. 이는 4월의 1만8202대 대비 1.0%가 증가한 수치다. 또 5월 등록대수는 전년 동월 1만5314대 보다는 20.1% 증가한 것이며,. 올해들어 누적대수 ...

  • 휴가철 앞둔 자동차 시즌, 국산차 할인 전쟁..구매 찬스

    [사진] 아슬란 | down 자동차가 많이 팔리는 계절이 돌아왔다. 자동차 업계는 7~8월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36개월 무이자 할부를 실시하거나 최대 1000만원을 깎아주는 등 할인 전쟁에 나섰다.현대차는 36개월 무이자 할부를 비롯해 모델별 100만원까지 지원하는 등 판매율을 높이기 위한 마케팅 전략을 내놨다. 현대차는 아반떼와 쏘나타, 쏘나타 하...

  • 현대차 그룹, 해외 생산 70%의 가능성은?

    해외도 마찬가지이지만 국내 여건은 더욱 좋지가 않다. 특히 자동차 분야는 수입차와 국산차가 치열하게 접전을 펼치면서 시장 점유율 확보 전쟁이 한창이다. 연간 130~140만대 정도의 그리 큰 시장은 아니지만 국내 시장은 테스트 배드 역할의 중요한 시장이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소비자의 취향 분석은 중요한 변수이지만 무엇보다도 자동차 산업의 향방은 국가 경제...

  • 수입차, 올해 첫 마이너스 성장..5월은 공격모드 전환

    BMW 뉴 3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 down 지난 4월 1만8202대 등록으로 올해들어 처음으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수입차 업계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친다. 13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이달에 수입차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브랜드에 따라 36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이나 모델별로 500만원 상당의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