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약력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졸
-저서 ‘한국형 가치투자 전략’, ‘가치투자가 쉬워지는 V차트’
-현 VIP자산운용 대표이사

*소개글
-저도 주린이 시절이 있었습니다. 25년간 오롯이 주식투자만 해왔고 지금은 펀드매니저 18년차가 되었습니다. 아직 시장에 살아 남아 있는 이유는 가치투자 철학 덕분이었습니다.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건전한 투자 방법의 내용을 전달하겠습니다.
최준철의 같이 하는 가치투자
  • 성장주라고 다 똑같은 성장주가 아니다

    작년까지 제자리에서 2미터까지 점프할 수 있었는데 올해 들어 갑자기 1미터 밖에 뛰지 못한다면 중력이 바뀌었는지 의심해봐야 할 겁니다. 지금 시장이 딱 이런 상황입니다. 흔히 금리는 자산 가격을 결정 짓는 중력에 비유됩니다. 한 마디로 금리가 올라가면 자산 가격을 아래로 당기는 힘이 강해집니다. 인플레이션, 금리인상, 긴축이란 단어들이 나타나기 시작하면 중력이 약한 달에서처럼 펄펄 뛰어 다니는 일은 더 이상 힘들어집니다. 일본의 분석가 우라...

  • "하루만 참았어도 대박 터졌는데…" 고통받는 개미들

    죽어도 주식 투자는 하지 않겠다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돈을 잃어서일 수 있겠지만 돈을 번 투자자들 중에서도 힘들다는 이유로 주식을 그만두는 이들이 있습니다. 부동산이나 예금과 달리 주식 투자를 하는 과정에서 고통을 주는 존재는 바로 변동성입니다. 주가의 변동성은 그 폭이 클뿐더러 실시간으로 나타납니다. 변동성이 고통을 안기는 이유는 두 가지입니다. 우선 (단기적인) 주가 변동의 원인을 알 수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입니다. 인과관계를 명확...

  • "차라리 자식에게 줄까"…물린 주식 대처법 4가지

    꺼내기 불편한 주제이지만 주식시장의 상승세가 정체되고 작년과는 다른 색깔의 장세가 연출되면서 개별주식에 물렸다는 이야기가 많이 들려오고 있습니다. 통상 장기간 지속된 패러다임이 변화를 겪을 때 물리는 빈도가 늘어나곤 합니다. 시장의 선호가 바뀌어 있는데 과거 주가를 끌어올리던 요인을 여전히 붙들고 있는 탓입니다. 나에게 물렸다는 생각이 들 때란 투자 아이디어가 이미 틀린 겁니다. 그럼에도 막연한 기대감을 가지고 계속 보유하고 있거나, 주가가 ...

  • 주식투자, 실력보다 운일까?

    주식투자는 운에 좌우될까요? 어느 정도는 맞는 얘깁니다. 필자 또한 주식투자는 ‘기삼운칠(技三運七)’이라 표현합니다. 운의 존재를 부정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하지만 인생에서의 모든 일과 비슷한 정도로 운이 필요할 뿐입니다. 운칠과 기삼의 순서를 바꿔서 말한다는 건 노력이 먼저 앞서야 운도 따른다는 의미를 표현하고 싶어서입니다. 그럼에도 주식투자가 사업이나 시험에 비해 운에 더 좌우된다고 믿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단기적으...

  • 동학개미 말고 동학소(牛) 되자

    최근 가치주와 성장주 간에 논쟁이 거셉니다. 2012년부터 2015년까지만 해도 가치투자는 대세 방법론으로 인식됐습니다. 기간을 늘려 봤을 때 그때까지 가장 탁월한 성과를 올린 펀드는 모두 가치투자 계열이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그 이후로도 가장 큰 단일 펀드는 가치주 펀드(고배당주 펀드)였을 정도입니다. 하지만 성과가 부진한 기간이 길어지고 시대를 송두리째 바꿀듯한 성장주의 기세가 더해가며 가치투자는 시대에 뒤떨어진 방법으로 인식되기에 이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