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한국경제

임기상

  • '삼한사미'(三寒四微), 배출가스 5등급 퇴출을 서둘러야 한다.

    미세먼지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다. '3일은 춥고, 4일은 미세먼지'가 있는 '삼한사미'(三寒四微)현상이 조짐을 보이고 있다. 2019년 서울연구원 연구 결과 서울지역의 미세먼지 배출원은 자동차 26%, 건설기계 18%로 차량이 절반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서울시는 2035년까지 모든 내연기관차 신규등록 금지와 녹색교통지역 내 모든 내연기관차 운행제한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그린모빌리티'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 영국은 2035년까지만...

  • 노후車 일수록…. 겨울철 사전점검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유

    자동차도 고장도 인간의 병처럼 종류가 많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노화가 되면 생기는 노환이나 자동차도 오래 타면 고장이 증가하기 마련이다. 전문의사들에 의하면 중풍이란 흔히 “풍 맞았다”라는 병으로 요즘에는 뇌졸중 또는 뇌혈관 장애라고 부르는 경우가 많다. 일반적으로 어떤 원인에 의하여 뇌의 세포에 이상이 생겨 의식을 잃고 쓰러지는 경우를 말한다. 나이가 들면 모든 신체 기능이 저하되기 마련이다. 뇌의 혈관 역시 혈관 안벽의 신축성이 쇠퇴하...

  • 디젤차의 만성피로, 인간의 간(肝)과 DPF 클리닝으로 치료 자동차시민연합 대표 임기상

    코로나 19가 세상 일상의 판을 뒤집고 있다. 세계 곳곳에서 일상이 제한되고 다중이 밀집되는 장소는 피하면서 고객 위주 사업이 사양길에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당장 코로나로 인해 위생적인 생활로 패턴 변화되어 손도 더 자주 씻고 외출할 때는 마스크는 필수품이 되었다. 대중교통보다 승용차 이용으로 교통체증도 증가하고 있다. 특히, 경유차가 배출하는 미세먼지는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의 요인으로 사회적 이슈로 떠오름에 따라 가장 큰 문제로 거론...

  • “미세먼지, 마스크를 벗겨 드리겠습니다.”, 미세먼지가 선거공약으로 “표”가 되는 이유

    미세먼지가 선거 때마다 뜨거운 선거공약으로 떠오르는 이유는 무엇일까. 2018년 6·13 지방선거 때 미세먼지가 무척 심했다. 9천3백여 명의 후보자들이 약 20만 개에 이르는 선거공약 중에서 ‘미세먼지’와 관련된 공약으로 “미세먼지, 마스크를 벗겨 드리겠습니다.”가 단연 눈길을 끌었다. 그래서 미세먼지 주범으로 지목된 '노후 경유차' 해결 문제가 핵심 공약으로 제시되었다. 당시 더불어민주당은 경유차·비산먼지 등 배출원 관...